박막례 할머니 "설리야 또 만나는 날 김치 갖다줄게 많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설리 박막례 할머니. /사진=박막례 할머니 인스타그램 캡처
설리 박막례 할머니. /사진=박막례 할머니 인스타그램 캡처

1인 크리에이터 박막례 할머니가 고 설리를 애도했다.

박막례 할머니는 지난 15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설리야 착하고 착한 설리. 하늘 나라에서 너하고 싶은 대로 살아. 할머니가 설리 또 만나는 날 김치 갖다 줄게. 많이 가져갈게. 사랑하는 설리야 명복 빌게. 설리야 사랑해 사랑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막례 할머니는 설리와 볼에 바람을 넣고 입술을 내민 포즈를 취하고 있다.

고 설리와 박막례 할머니는 지난해 한 행사에서 만남을 가진 바 있다.

한편 경기 성남 수정경찰서에 따르면 고 설리는 지난 14일 오후 3시21분쯤 경기 성남 수정구 심곡동 주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이후 “설리가 우리 곁을 떠났다. 지금의 상황이 너무나도 믿기지 않고 비통하다”고 전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87상승 30.9218:03 03/02
  • 코스닥 : 923.17상승 9.2318:03 03/02
  • 원달러 : 1124.00상승 0.518:03 03/02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18:03 03/02
  • 금 : 64.23하락 0.0618:03 03/02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정세균 총리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