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지웅 후회, "도움받는 용기 필요해" 어떤 사연?

 
 
기사공유
방송인 허지웅. /사진=MBC 제공

방송인 허지웅이 혈액암 완치 후 건강해진 모습으로 방송에 돌아온다.

허지웅은 18일 방송될 MBC 예능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 출연, 갑작스러운 병마와 씨름하며 힘들었던 이야기를 풀어놓는다.

허지웅은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병마를 혼자 이겨내려고 했던 것을 '후회한다'라고 밝혔다. 그는 자신이 19세 때부터 혼자 살면서 독립심이 강해져 이번 투병 과정에서도 누군가에게 의지하지 않은 채 이겨내려고 했다고 고백했다.

이어 이러한 선택을 잘못 생각했다며 후회했고 '도움받는 용기'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허지웅의 이러한 고백은 시청자들에게 큰 울림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자신의 경험과 깨달음을 토대로 같은 아픔을 겪고 있는 사람들에게 진심 어린 조언을 건네 함께 공감한다. SNS로 날아온 가슴 아픈 사연들에 한 글자 한 글자 정성을 담아 속 깊은 메시지를 보낸다고. 과연 그가 전한 마음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한편 허지웅이 나오는 '나 혼자 산다'는 18일 밤 11시10분 전파를 탄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1.86상승 31.8918:01 08/05
  • 코스닥 : 847.28상승 11.9318:01 08/05
  • 원달러 : 1188.80하락 5.318:01 08/05
  • 두바이유 : 44.43상승 0.2818:01 08/05
  • 금 : 42.97상승 0.4918:01 08/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