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농장, 사람 품에서 5초면 잠드는 고양이 '심바', 이유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SBS동물농장 캡처
사진=SBS동물농장 캡처

‘TV 동물농장’에 출연에서는 매일 사람 곁에서 5초만에 잠드는 고양이 '심바'가 소개됐다.

심바는 누구든지 품에 안기면 5초만에 잠이드는 고양이. 심지어 기존 고양이와 달리 강아지처럼 주인을 졸졸 따라다니며 '개냥이'스러운 모습을 보였다.

전문가는 심바가 사람 품에서만 잠드는 이유에 대해 제보자의 아들 때문이라고 이유를 밝혔다. 제보자의 아들은 활달한 성격으로 심바에게 다소 과격한(?)장난을 치고 있었다.

심바가 제보자의 아들과의 놀이에 지쳐 상대적으로 제보자의 품같은 안정적인 곳에서 쉽게 잠이 든다고 설명했다.

동물농장 측은 심바를 위해 새로운 보금자리를 마련했다.

한편 SBS ‘TV 동물농장’은 매주 일요일 오전 9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정훈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보고, 듣고, 묻고 기사로 풀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23:59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23:59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23:59 06/16
  • 두바이유 : 74.39상승 0.423:59 06/16
  • 금 : 72.78상승 0.9923:59 06/16
  • [머니S포토] 24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 인사 나누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24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 인사 나누는 '홍남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