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동서석유화학 공장서 설비 떨어져 근로자 직원 2명 사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울산 동서석유화학 공장에서 설비 추락으로 근로자 2명 사상 사고가 발생했다.

20일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후 2시께 울산시 남구 동서석유화학에서 무게 500㎏ 상당의 설비 일부가 아래로 떨어졌다.

이로 인해 정비작업을 하던 협력업체 직원 50대 근로자 A씨가 사망하고 B씨가 크게 다쳤다.

동서석유화학은 이날 정기 보수를 위해 협력업체 소속 직원 여러 명을 정비 작업에 투입했으며 이들은 1.5∼2m 높이에 달린 설비 아래에서 작업하다가 사고를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중이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2.65상승 5.7918:01 07/29
  • 코스닥 : 1044.13상승 8.4518:01 07/29
  • 원달러 : 1146.50하락 8.118:01 07/29
  • 두바이유 : 73.87상승 0.3518:01 07/29
  • 금 : 72.82하락 0.218:01 07/29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 간담회
  • [머니S포토] 버스운수노동자 만난 與 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野 잠룡 윤석열, 1인시위 정진석 의원 격려 방문
  • [머니S포토] 2호 공약 발표한 추미애 "2000억 규모 청년평화기금 설치…'남북청년 교류 확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후보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