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양역 인근서 사고로 직원 1명 사망… 새마을호에 치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새마을호 열차. /사진=뉴스1
새마을호 열차. /사진=뉴스1

선로 유지보수 중이던 한국철도공사 직원들이 서울발 부산행 새마을호 열차에 치이는 사고가 났다.

22일 밀양경찰서와 소방당국, 코레일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16분쯤 경남 밀양시 밀양역 인근에서 서울에서 부산으로 향하던 새마을호 열차에 치어 코레일 소속 직원 1명이 숨지고 2명이 다쳤다.

열차는 사고 수습 30여분 후 운행을 재개했다. 경찰은 기차가 오가는 시간에 작업에 투입된 경위 등 사고 목격자와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손병석 코레일 사장은 예정된 일정을 취소하고 사고수습 대책반을 구성해 사고 원인 등을 조사할 것을 지시하고 긴급히 사고 현장으로 간 것으로 알려졌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3.93하락 71.9718:01 01/18
  • 코스닥 : 944.67하락 19.7718:01 01/18
  • 원달러 : 1103.90상승 4.518:01 01/18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1 01/18
  • 금 : 55.39하락 0.3118:01 01/18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 [머니S포토] 오늘부터 카페서 1시간 이용 가능
  • [머니S포토] '국정농단' 이재용, 징역2년 6개월 법정구속
  • [머니S포토] 문재인 대통령 "이명박·박근혜 사면 지금 말할 때 아냐"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국민의당·대한의사협회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