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백꽃' 꽃말 왜 실검에?… "네 팔자는 필거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동백꽃 꽃말. /사진=KBS 방송캡처
동백꽃 꽃말. /사진=KBS 방송캡처

동백꽃 꽃말에 대한 관심이 높다. 지난 24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극본 임상춘/연출 차영훈) 23~24회에서 동백(공효진 분)과 용식(강하늘 분)은 서로를 향해 완벽한 지지자가 되어 주며 로맨스의 정의를 새롭게 써 내려갔다.

이날 향미(손담비 분)는 “너 가게 이름 드럽게 잘 지었어. 동백꽃 꽃말 덕에 네 인생 필 거야. 물망초 꽃말은 뭔 줄 알아? 나를 잊지 마세요. 너도 나 잊지 마. 너 하나는 그냥 나 좀 기억해주라. 내가 어떻게든 네 돈은 갚고 갈게”라며 동백 대신 야식 배달을 나섰고 다시는 돌아오지 못했다.

방송 말미, 동백은 향미의 사망 추정 시각에 까불이의 배달 전화를 받아 섬뜩함을 더했다.

이에 동백꽃 꽃말이 검색어에 올랐다. 동백꽃 꽃말은 '그 누구보다 당신을 사랑합니다, 자랑, 겸손한 마음' 이다.

한편, '동백꽃 필 무렵'은 편견에 갇혀 사는 맹수 동백을, “사랑하면 다 돼!”라는 무조건적인 응원과 지지로 깨우는 촌므파탈 황용식의 폭격형 로맨스. 더불어 동백과 용식을 둘러싼 이들이 “사랑 같은 소리 하네”를 외치는 생활 밀착형 치정 로맨스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004.00하락 95.6912:36 02/26
  • 코스닥 : 912.67하락 23.5412:36 02/26
  • 원달러 : 1122.80상승 1512:36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2:36 02/26
  • 금 : 65.39상승 2.512:36 02/26
  • [머니S포토] 국회 문체위, 의견 나누는 황희 장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AZ 백신접종 당일, 정부 거리두기 방침은
  • [머니S포토] 한국 상륙 추추 트레인 '추신수'
  • [머니S포토] 국회 문체위, 의견 나누는 황희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