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디노랩 베트남 출범… 스타트업 동남아 진출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4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우리금융 '디노랩 베트남' 출범식에서 (왼쪽부터) 강정석 에이젠글로벌 대표, 황원철 우리금융 디지털총괄 겸 우리은행 디지털그룹장, 정우진 주 베트남 한국대사관 총영사 겸 공사, 이동연 우리FIS 대표이사 겸 우리은행 최고정보관리책임자(CIO), 최훈 금융위원회 상임위원, 정유신 한국핀테크지원센터장, 김승록 베트남 우리은행 법인장, 김제희 VNPT 대표가 테이프 커팅식을 하고 있다./사진=우리금융
24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린 우리금융 '디노랩 베트남' 출범식에서 (왼쪽부터) 강정석 에이젠글로벌 대표, 황원철 우리금융 디지털총괄 겸 우리은행 디지털그룹장, 정우진 주 베트남 한국대사관 총영사 겸 공사, 이동연 우리FIS 대표이사 겸 우리은행 최고정보관리책임자(CIO), 최훈 금융위원회 상임위원, 정유신 한국핀테크지원센터장, 김승록 베트남 우리은행 법인장, 김제희 VNPT 대표가 테이프 커팅식을 하고 있다./사진=우리금융
우리금융그룹은 동남아 진출을 원하는 스타트업 지원을 위해 지난 24일 베트남 하노이에 핀테크랩 센터 '디노랩 베트남' 출범식을 가졌다.

'핀테크 데모데이'와 함께 진행된 출범식에는 최훈 금융위원회 상임위원, 이동연 우리에프아이에스 대표 겸 우리은행 최고정보관리책임자(CIO), 정유신 한국핀테크지원센터장, 정우진 주베트남 총영사 등 주요 인사가 참석했다.

우리금융그룹은 베트남 진출을 원하는 국내 핀테크 기업에 현지 사무공간과 인프라를 제공해 동남아 시장에서의 성공적인 안착을 돕고 글로벌 핀테크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방침이다.

이날 함께 진행된 핀테크 데모데이 행사는 한국핀테크지원센터와 베트남 핀테크 협회가 공동 주관해 한국과 베트남의 핀테크 산업 및 투자동향 소개, 데모데이 참여 핀테크 기업의 전시부스 소개 및 기업 피칭, 1대1 비즈니스 상담회 등으로 진행됐다. 특히 데모데이 행사에 참여한 핀테크 기업은 벤처캐피털(VC)과 연계한 투자유치 기회도 얻을 수 있었다.

디노랩 베트남 1기 입주기업으로는 5개 업체가 선정됐다. 선정 업체는 하노이에 위치한 공유오피스 '캠퍼스-K' 에 입주해 현지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KIMC 그룹'의 육성 프로그램과 특허·회계·법률 등 전문 자문 서비스, 현지 인프라를 이용한 우리금융 시장정보와 네트워킹 등을 지원 받는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이번 우리금융그룹 디노랩 베트남 출범으로 한국과 베트남 간 스타트업 발굴·협력·교류의 장을 마련하는 계기가 됐다"며 "핀테크 혁신 기술과 서비스를 보유한 국내 스타트업이 동남아에서 신규영업·사업제휴를 통해 글로벌 교두보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4.98하락 75.1118:03 02/24
  • 코스닥 : 906.31하락 30.2918:03 02/24
  • 원달러 : 1112.20상승 1.618:03 02/24
  • 두바이유 : 64.48상승 0.1218:03 02/24
  • 금 : 63.54상승 2.2618:03 02/24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 [머니S포토] 학교운동부 폭력 근절 및 스포츠 인권보호 개선방안 발표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인사 나누는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 [머니S포토] '더현대 서울' 자연담은 백화점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