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미래 “與공, 수처법 본회의 부의… 일 순서 틀렸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수민 바른미래당 원낸대변인. / 사진=뉴스1
김수민 바른미래당 원낸대변인. / 사진=뉴스1

바른미래당이 26일 패스트트랙에 올라간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치법안을 29일 본회의에 올릴 수 있다는 이야기가 여권에서 나오는 것과 관련 “일의 순서부터 틀렸다”고 지적했다.

김수민 원내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협치는 뒷전이고 패스트트랙에 공조했던 야3당에게만 구애를 펼치는 것은 집권여당답지 못한 행동”이라며 “29일 본회의 부의는 편을 가르고 특정 정당을 왕따시키는 부작용만 초래할 것”이라며 지적했다.

그는 “적어도 집권여당이라면 포괄적으로 포용적으로 전체 야당의 의견을 수렴하는 것이 먼저”라며 “29일 본회의에 부의부터 해놓는다손 치더라도 더불어민주당의 추진 방식이 자유한국당을 배제하는 모습은 적절치 않다”고 말했다.

김 원내대변인은 “선거법 처리가 공수처법 처리보다 먼저여야 한다. 공수처법 또한 검경 수사권 조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는 만큼 일의 순서를 다시금 생각해 볼 필요도 있다”며 “다음 주 본회의 부의부터 해놓은 후에 본회의 상정에 이르는 동안 여야 합의를 추진하겠다는 발상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그는 “일의 순서부터 틀렸다”며 “당장 해야 할 일은 부의가 아니라 합의 노력임을 명심해달라”고 덧붙였다.
 

김남규
김남규 ngkim@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증권팀 김남규입니다. 생활 밀착형 금융 정보를 제공하는 발빠른 정보 채널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