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일러 일침… "82년생 김지영, 뭐가 논란거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타일러 일침. /사진=tvN 김현정의 쎈터:뷰 방송 캡처

방송인 타일러가 영화 ‘82년생 김지영’과 관련한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지난 28일 방송된 tvN 시사교양프로그램 ‘김현정의 쎈터:뷰’ 첫 방송에는 타일러와 김준일 기자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백인의 해시태그로 본 이주의 이슈에 대해 알아봤고 방청객들은 다양한 해시태그 중에서 '82년생 김지영'을 꼽았다.

개봉 전부터 화제가 된 이 영화는 앞서 3년 전 발간돼 100만부 이상 팔린 동명의 원작소설이 있다. 페미니즘을 옹호한다는 식으로 악플 세례를 받아 논란의 중심이 됐으나 이 논란은 영화까지 옮겨왔다.

이에 대해 타일러는 "이해하기 어려운 현실적인 모습을 그대로 보여줬을 뿐, 뭐가 그렇게 논란 거리인지 공감이 안 된다"고 언급했다.

한편 '김현정의 쎈터:뷰'는 인터뷰를 통해 사람들의 이야기를 이끌어내는 이슈 토크쇼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267.15하락 59.5218:03 10/30
  • 코스닥 : 792.65하락 21.2818:03 10/30
  • 원달러 : 1135.10상승 3.718:03 10/30
  • 두바이유 : 37.94하락 0.3218:03 10/30
  • 금 : 37.18하락 1.0818:03 10/3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