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리, 모발이식 고백 "군대서부터 탈모 시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우리 모발이식. /사진=사람이좋다 방송캡처
김우리 모발이식. /사진=사람이좋다 방송캡처

'사람이 좋다'에 출연한 스타일리스트 김우리가 모발이식을 했다고 고백했다. 지난 29일 밤 방송된 MBC 교양프로그램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김우리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김우리는 "시간이 날 때마다 방문하는 곳"이라며 두피관리실을 찾았다.

김우리는 "17년 동안 관리를 받지 않았으면 그냥 대머리였을 것"이라며 "군대 들어가서부터 머리가 빠지기 시작했다"고 탈모로 고통받았던 과거를 고백했다.

김우리는 10년에 걸쳐 3번의 모발 이식을 받았다고. 이후 두피관리실에 방문해 꾸준히 탈모 방지를 위해 노력 중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7.94상승 22.0714:19 05/25
  • 코스닥 : 877.39상승 12.3214:19 05/25
  • 원달러 : 1262.90하락 3.314:19 05/25
  • 두바이유 : 107.94하락 1.5314:19 05/25
  • 금 : 1865.40상승 17.614:19 05/25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 [머니S포토] 제74주년 국회 개원, "통합과 미래 위한 정치의 길 열어야""
  • [머니S포토] 심폐소생술 훈련하는 라이프가드
  • [머니S포토] 지지읍소 김은혜 "많은 사전투표, 민주당 독주 막을 길"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