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코오롱생명과학에 "혁신제약기업 인증취소·지원금 환수 검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김창현 머니투데이 기자
./사진=김창현 머니투데이 기자
정부가 코오롱생명과학의 혁신제약기업 인증 취소를 검토한다. 정부 지원 연구개발비 82억여원도 전액 환수조치 될 것으로 보인다.

30일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핵심성분이 종양을 유발할 수 있는 신장세포로 바뀐 사실이 드러나 허가 취소된 골관절염 유전자치료제 ‘인보사’ 사태와 관련해 코오롱생명과학의 혁신형 제약기업 인증 취소에 무게가 실리고 있다.

제약산업법상 혁신형 제약기업으로 인증받은 기업이 거짓이나 그 밖의 부정한 방법으로 인증을 받았거나 인증기준에 적합하지 않을 때 복지부 장관은 청문 과정을 거쳐 인증을 취소할 수 있다.

혁신형 제약기업은 신약 개발 역량과 해외 진출 역량이 우수하다고 인증된 기업으로, R&D 과제 선정 시 가점 우대나 연구개발·인력 비용에 대한 법인 세액 공제 등을 지원하고 있다.

이와 함께 복지부는 코오롱생명과학에 연구개발비로 지원한 정부 지원금 82억1000만원 중 우선 환수할 예정인 25억원을 제외한 나머지 57억1000만원도 검찰 수사 결과, 연구 부정행위로 확인되면 전액 환수 조치할 계획이다.

코오롱생명과학의 인보사는 2015년 10월 정부의 글로벌 첨단바이오의약품 기술개발사업에 선정돼 3년간 82억1000만원의 지원금을 받은 바 있다. 지원금은 복지부와 과기정통부가 50%씩 분담했다.

한편 인보사는 주성분 중 하나가 허가 당시 제출한 자료에 기재된 연골세포가 아닌 종양 유발 가능성이 있는 신장 세포(293유래세포)로 드러나 논란이 일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3월31일 중앙약사심의위원회를 열어 코오롱생명과학에 자발적으로 인보사의 제조·판매 중지하도록 조치했다. 이후 7월3일 취소 처분을 확정했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3하락 1.2611:24 05/23
  • 코스닥 : 879.92상승 0.0411:24 05/23
  • 원달러 : 1268.80상승 0.711:24 05/23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1:24 05/23
  • 금 : 1842.10상승 0.911:24 05/23
  • [머니S포토] 국힘 지선 중앙선대위. 악수 나누는 권성동-김기현
  • [머니S포토] 첫 방한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오산기지 도착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등 국회 문체위 출석한 박보균 장관
  • [머니S포토] 송영길 VS 오세훈, 오늘 첫 양자토론
  • [머니S포토] 국힘 지선 중앙선대위. 악수 나누는 권성동-김기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