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상권 활성화 중요 포인트는 ‘키테넌트’… 치열한 입점경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피알메이저
/사진제공=피알메이저
기준금리 인하와 부동산경기 위축으로 꼬박꼬박 월세수익을 낼 수 있는 수익형부동산이 떠오른 가운데 ‘키테넌트’가 상권 활성화를 주도하며 입점경쟁이 치열하다. 키테넌트는 상업시설이나 쇼핑몰의 고객을 끌어들이는 핵심점포를 말한다.

이를테면 서울 강남 ‘가로수길’에는 유명 브랜드 커피전문점이 2008년 말 1호점을 연 데 이어 2010년 뷰티업계 팝업스토어가 들어서 화제를 모았다. 팝업스토어는 자사 상품을 홍보한 뒤 철수하는 ‘일시 점포’를 뜻한다. 유동인구가 풍부해 임대료가 높은 상권에서 흔히 볼 수 있는 매장 형태다.

서울시에 따르면 올 2분기 가로수길 1층 상가의 월 임대료는 3.3㎡당 평균 19만7908원으로 서울 전체 13만3198원이나 강남구의 15만8620원 대비 각각 48.5%, 24.7% 높다.

서울 중랑구 상봉동 ‘봉우재로’는 2016년 초 멀티플렉스가 들어서 유동인구가 증가, 상권 발달이 본격화했다. 2016년 4분기 봉우재로 상권 유동인구 밀도는 1ha당 2만7949명에서 2017년 4분기 3만7902명으로 35.6% 증가했다. 3.3㎡당 월 환산 임대료도 같은 기간 9만5965원에서 9만9948원으로 4.15% 상승했다.

최근 신규 상업시설들은 적극적으로 키테넌트 유치에 나선다.

경기 시흥시 은계지구 준주거1블록에 준공된 ‘시흥 센트럴돔 그랑트리’는 어린이 테마파크 ‘워너두 칠드런스 뮤지엄’을 국내에서 처음으로 입점시킨다. 유명 셰프의 음식을 맛볼 수 있는 ‘스타셰프 ZONE’, 복합문화공간 ‘종로서적’ 등도 입점을 확정했다. 시흥 센트럴돔 그랑트리는 3층 431실 규모의 준공 상가로 지난 8일 입점이 시작됐다.

전주 전북혁신도시 4-1블록에 짓는 ‘대방디엠시티’ 단지 내 상업시설 ‘M-STREET’는 지역 내 첫 멀티플렉스인 메가박스가 입점을 확정했다. 익스트림 어린이스포츠 복합놀이공간 ‘챔피언 1250’도 들어선다.

경기 화성시 동탄2신도시 일반상업용지 11∙12블록에 들어서는 ‘동탄호수공원 그랑파샤주’ 상업시설에는 7개관 규모의 CGV가 입점을 확정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5.20상승 22.7515:12 05/27
  • 코스닥 : 873.45상승 2.0215:12 05/27
  • 원달러 : 1255.80하락 11.215:12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5:12 05/27
  • 금 : 1847.60상승 1.315:12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