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건모 결혼설, 상대는 30대 피아니스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건모 결혼설. /사진=KBS 제공
김건모 결혼설. /사진=KBS 제공

가수 김건모(51)가 내년 결혼한다는 보도가 나왔다. 30일 한 매체는 “김건모가 내년 초 결혼할 예정으로, 현재 극비리에 결혼 준비를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김건모의 결혼 상대는 30대 후반 피아니스트로, 미국 버클리음대에서 실용음악과 작곡·편곡 등을 전공한 재원이라고 해당 매체는 전했다.

두 사람은 지난 겨울 지인의 소개로 만나 1년여 간 만남을 이어온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김건모의 어머니 이선미 여사는 SBS '미운우리새끼'에 8개월 만에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일부 시청자들은 이 여사의 출연이 김건모의 결혼에 대한 이야기를 전하기 위해서가 아니냐 추측하기도 했다.

한편 김건모는 1992년 가요계에 데뷔한 후 ‘핑계’, ’잘못된 만남’, ‘아름다운 이별’ 등 숱한 히트곡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27.53하락 19.8510:35 05/24
  • 코스닥 : 878.62하락 4.9710:35 05/24
  • 원달러 : 1264.20상승 0.110:35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0:35 05/24
  • 금 : 1847.80상승 5.710:35 05/24
  • [머니S포토] 송영길 "강남북 균형 발전위해 강북지역 교통문제 해소가 우선"
  • [머니S포토] 尹 정부 '첫' 총리 한덕수, 박병석 국회의장 예방
  • [머니S포토] 방송토론회 앞서 인사하는 김은혜·김동연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머니S포토] 송영길 "강남북 균형 발전위해 강북지역 교통문제 해소가 우선"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