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정현 교수, 한국게임학회 제10대 학회장 당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위정현 한국게임학회장(왼쪽)이 연임을 확정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한국게임학회
위정현 한국게임학회장(왼쪽)이 연임을 확정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한국게임학회
위정현 현 한국게임학회장(중앙대 교수)이 제10대 학회장에 당선됐다. 현 9대 회장직을 수행중인 위정현 학회장은 연임에 성공하며 향후 게임 분야에서 다양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30일 한국게임학회에 따르면 지난 29일 열린 추계 학술대회 겸 정기총회에서 참석회원 만장 일치로 위 학회장을 10대 회장에 추대했다. 임기는 내년 1월부터 2021년 12월까지 2년이다.

연임을 확정한 위 학회장은 “지난 2년간 게임산업 현안에 대응하기 위해 학회가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며 “특히 올해 게임 질병코드라는 산업 근간을 흔들 수 있는 중대사태가 발생해 공대위를 결성하는 등 이를 저지하기 위해 학회가 공헌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향후 2년간 학회 회원들의 기대에 부응하고 게임산업의 사회적 인식 개선과 산업적 기반강화를 위해 다각도로 노력할 것”이라며 “학회가 정부 정책과 게임산업계에 다양한 의견을 개진하고 역량과 전문성을 높일 수 있도록 전문적인 연구활동을 촉진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게임학회는 지난해 위 학회장 취임 이래 다각도로 학술·대외활동을 진행했다. 지난해 10월에는 학계, 산업계, 언론계 전문가 114명을 상대로 문체부 게임산업 정책에 대한 평가를 실시했다. 평가에서 게임정책 규제 개혁, 해외시장 대응, 부정적 인식 개선 등 제반 정책 항목에서 저조한 점수를 기록했다는 분석 결과를 밝혀 정부의 게임산업 정책에 경종을 울린 바 있다.
 

채성오
채성오 cso86@mt.co.kr  |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05.87하락 41.5118:01 05/24
  • 코스닥 : 865.07하락 18.5218:01 05/24
  • 원달러 : 1266.20상승 2.118:01 05/24
  • 두바이유 : 109.47상승 1.418:01 05/24
  • 금 : 1847.80상승 5.718:01 05/24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 [머니S포토] 손 맞잡은 이준석·한덕수
  • [머니S포토] 송영길 서울시장 후보 "유엔을 서울로"
  • [머니S포토] '신기업가정신' 선포식 개최
  • [머니S포토] 이재명 '계양 테크노밸리 마스터플랜 발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