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김수정 코오롱생명 연구소장 외 1명 구속영장 청구… '위계공무집행방해' 혐의(상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김창현 머니투데이 기자
./사진=김창현 머니투데이 기자
골관절염 유전차치료제 인보사 사건을 수사하고 있는 검찰이 코오롱생명과학 임원 2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서울중앙지검 형사2부(강지성 부장검사)는 30일 인보사 사건과 관련 코오롱생명과학 임원 김수정씨(연구소장)와 조모씨에 대해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지난 6월 초 검찰이 수사에 착수한 지 4달여 만이다. 검찰은 인보사 허가와 판매, 상장을 둘러싼 의혹을 밝히기 위해 코오롱 측이 인보사 성분 변경을 언제 알았는지 집중적으로 조사했다.

지난 7월 초에는 코오롱생명과학 자회사인 코오롱티슈진의 권모 전무와 최모 한국지점장 등을 소환해 티슈진 상장 과정에 관여했는지 조사했다.
 

한아름
한아름 arhan@mt.co.kr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S 산업2팀 기자. 제약·바이오·헬스케어 등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2.45하락 4.7715:30 05/26
  • 코스닥 : 871.43하락 1.2615:30 05/26
  • 원달러 : 1267.00상승 2.415:30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5:30 05/26
  • 금 : 1846.30하락 19.115:30 05/26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계양이 호구냐 유행…다윗 윤형선 승리할 것"
  • [머니S포토] 사전투표 하루 앞 민주당 윤호중 지원유세 집중
  • [머니S포토] 지지읍소 정의당 "약속 못 지켜 책임감…지선 성적표 중요해"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