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문회, 19대 롯데 감독 부임… 첫 키워드는 '소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허문회 신임 롯데 자이언츠 감독이 1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취임식을 갖고 있다. /사진=뉴스1(롯데 자이언츠 제공)
허문회 신임 롯데 자이언츠 감독이 1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취임식을 갖고 있다. /사진=뉴스1(롯데 자이언츠 제공)

허문회 신임 롯데 자이언츠 감독이 취임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했다.

1일 머니투데이 보도에 따르면 허문회 감독은 이날 부산 사직구장 대강당에서 열린 취임식을 통해 제19대 롯데 감독으로 공식 선임됐다.

앞서 롯데 자이언츠는 지난달 27일 키움 히어로즈 수석코치였던 허 감독을 신임 감독으로 선임하고 계약기간 3년에 총액 10억5000만원(계약금 3억원, 연봉 2억5000만원)으로 계약을 체결했다.

이날 취임식에 참석한 허 감독은 취임사에서 "소통이 잘 이뤄지고 협동하는 야구단이 돼야 한다"라며 "감독이라고 너무 어렵게 생각하지 말고 도움이 필요할 때 언제든 찾아올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들겠다"라고 밝혔다.

이어 허 감독은 "선수단 모두가 자존감을 세워야 한다. 내년은 롯데의 자존심을 되찾는 시즌이 될 수 있도록 다 함께 노력하자"며 각오를 다졌다.

한편 허문회 감독은 부산 출신으로 부산공고와 경성대를 졸업한 뒤 지난 1994년 LG 트윈스에서 프로에 데뷔했다.

비록 선수로서는 인상적인 커리어를 남기지 못했지만 2003년 은퇴 이후 아마추어 지도자를 시작으로 LG 타격코치, 상무 타격코치, 키움 수석코치 등을 역임하며 야구계에서 인정받는 지도자로 평가됐다.

구단 측은 "훌륭한 후보들 가운데에서 뛰어난 소통능력으로 선수들의 신망이 두텁고, 타격코치와 수석코치를 거치면서 지도력과 리그 적응력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아 1군 감독 적임자라 판단했다"며 허 감독 선임 이유를 밝혔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1.05하락 17.6312:28 06/17
  • 코스닥 : 1002.76상승 4.2712:28 06/17
  • 원달러 : 1129.80상승 12.612:28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2:28 06/17
  • 금 : 72.78상승 0.9912:28 06/17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 [머니S포토] 서울시 오세훈·권익위 전현희, '청렴 사회구현' 위해 양 기관 협력
  • [머니S포토] 24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 인사 나누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文 정부 맹비난 하는 김기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