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태클 후 퇴장’ 손흥민 3경기 출전정지 징계에 항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4일(한국시간) 에버튼의 홈구장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1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안드레 고메즈를 향해 백태클을 범하며 퇴장 판정을 받았던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가운데). /사진=로이터
지난 4일(한국시간) 에버튼의 홈구장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1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안드레 고메즈를 향해 백태클을 범하며 퇴장 판정을 받았던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가운데). /사진=로이터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이 백태클 이후 퇴장을 당하며 3경기 출전정지 징계를 받았다. 이에 토트넘 측은 항소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5일(이하 한국시간) ‘가디언’ 등 현지 매체 들은 토트넘이 손흥민에 출전정지 징계를 내린 영국프로축구협회(FA)에 항소했다. 토트넘 측은 3경기 출전 금지는 과한 처벌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정확한 결과는 오는 주말에 나올 것으로 전망된다.

손흥민은 지난 4일 에버튼의 홈구장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1라운드 원정 경기에 선발 출전했다. 후반 18분 델레 알리의 선제골을 도운 손흥민은 후반 32분 안드레 고메즈를 향해 백태클을 범하며 퇴장 명령을 받았다.

손흥민의 태클 이후 넘어진 고메즈는 세르주 오리에와의 충돌까지 겹치며 발목이 골절되는 심각한 부상을 당했다. 토트넘과 에버튼 선수들은 고메즈의 부상 정도를 보고 충격에 빠졌다. 특히 손흥민은 죄책감으로 얼굴을 감싼 채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FA가 내린 징계가 확정된다면 손흥민은 셰필드 유나이티드전을 시작으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 본머스전에 나설 수 없다. 다음달 5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원정 경기에나 복귀가 가능하다. 이번 시즌 토트넘이 큰 부진에 빠져있으며 주축 선수들도 부상으로 이탈한 만큼 주축 선수인 손흥민이 결장이 길어질수록 토트넘에게는 큰 악재다.

 

김현준
김현준 hjsoo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3019.22하락 80.4711:18 02/26
  • 코스닥 : 914.12하락 22.0911:18 02/26
  • 원달러 : 1119.70상승 11.911:18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1:18 02/26
  • 금 : 65.39상승 2.511:18 02/26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AZ 백신접종 당일, 정부 거리두기 방침은
  • [머니S포토] 한국 상륙 추추 트레인 '추신수'
  • [머니S포토] 한국판 실리콘밸리 '인천 스타트업 파크' 공식 개관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