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공시가격제도 개선안', 지방세 발전포럼 ‘대상’ 수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019 지방세 발전포럼. / 사진제공=경기도
2019 지방세 발전포럼. / 사진제공=경기도
경기도는 지난달 30일부터 지난 1일까지 2박3일간 전북 익산 웨스턴라이프호텔에서 열린 ‘2019 지방세 발전포럼’ 시‧도 연구과제 발표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했다고 5일 밝혔다.

도는 전국 17개 광역자치단체가 참가한 이번 발표대회에서 ‘공정과세를 위한 주택가격 개선방안연구(단독주택을 중심으로)’ 주제의 발표를 진행, ▲창의성 ▲실용성 ▲효과성 ▲논리성 등을 기준으로 평가한 ‘서면평가’와 ▲내용전달력 ▲토론대응력 ▲청중관심도 등이 반영된 ‘발표평가’에서 최고점수를 받으며 ‘대상’(국무총리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도는 이번 발표에서 표준주택가격 산정 시 실거래가액을 제대로 반영하지 못하는 등의 현행 공시가격제도의 문제점을 지적하며 그 대안으로 ▲지방세법상 세부적이고 다양한 지표 개발을 통해 정책 목적에 맞는 과세표준을 만드는 방안 ▲지방자치단체로의 표준주택 조사·산정 권한 위임을 통해 공정한 공시가격을 산정하는 방안 등 2가지 방안을 대안으로 제시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도는 이번에 제시된 대안이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지난 7월 ‘현행 공시가격제도가 시세를 제대로 반영하지 못해 불공평 과세의 원인이 되고 있는 만큼 이에 대한 개선방안을 검토하라’는 지시에 따라 마련됐다고 설명했다.

도는 이번 발표를 통해 공시가격 제도 개선을 위한 대안이 전국 세무공무원들의 호응을 얻은 만큼 공론화를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도는 공정과세 기반마련과 공시가격에 대한 도민들의 신뢰 회복 도모를 위해 ‘비주거용 부동산 가격조사 연구 용역’을 실시, 그 결과를 바탕으로 국토교통부, 행정안전부 등과 지속적인 협의를 진행하는 등 제도개선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김기세 도 자치행정국장은 “현재 많은 논란이 되고 있는 공시가격의 문제점을 지방자치단체의 입장에서 분석해 개선 방안을 낸 것이 전국 세무 전문가들의 큰 호응을 얻어냈다”라며 “앞으로 실질적인 제도 개선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경기=김동우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