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격 받은 손흥민, 휴대폰도 꺼놔… 경기 후엔 부모님 집으로 향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4일(한국시간) 영국 리버풀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1라운드 에버튼 원정 경기에서 안드레 고메즈가 부상으로 쓰러진 후 충격을 받은 토트넘의 손흥민(왼쪽). /사진=로이터
지난 4일(한국시간) 영국 리버풀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1라운드 에버튼 원정 경기에서 안드레 고메즈가 부상으로 쓰러진 후 충격을 받은 토트넘의 손흥민(왼쪽). /사진=로이터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이 에버튼전에서 태클로 퇴장을 당했다. 손흥민에게 태클을 당한 안드레 고메즈가 우측 발목 골절이라는 심각한 부상을 당했고, 이에 손흥민도 적잖이 충격을 받았다. 

현지 매체 ‘더 선’은 5일(한국시간) “평소에 쾌활하고 행복한 모습을 보였던 손흥민이 퇴장 판정을 받은 후 큰 타격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그는 눈물을 흘리며 경기장을 떠났고, 라커룸을 들른 후에도 홀로 남길 원했다”고 보도했다.

이어 ‘디 애슬레틱’의 보도를 인용한 매체는 “손흥민은 구디슨 파크를 떠나 리버풀의 존 레논 공항으로 갈 때 휴대폰도 꺼놨다. 얼굴을 감싸 쥔 채 믹스트 존을 빠져나간 손흥민은 취재를 기다리고 있던 한국 기자들도 지나쳤으며 런던 스탠스테드 공항에 도착한 후에는 곧장 부모님이 거주하는 집으로 향했다”고 덧붙였다.

손흥민은 지난 4일 영국 리버풀 구디슨 파크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1라운드 경기에서 선발 출전했다. 후반 18분 델레 알리의 선제골을 도운 손흥민은 후반 33분 고메스가 역습에 나서는 과정에서 그에게 백태클을 시도했다. 중심을 잃은 고메스는 세르주 오리에와 재차 충돌했고, 비명을 지르며 쓰러졌다.

고메즈는 발목에 큰 부상을 당하며 일어나지 못했다. 고메즈의 상태를 확인한 손흥민은 큰 충격을 받았으며, 미안함과 죄책감에 눈물도 보였다. 처음에 경고를 내렸던 마틴 앳킨슨 주심은 이후 손흥민에게 퇴장 명령을 내렸다.
 

김현준
김현준 hjsoo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3043.87상승 30.9223:59 03/02
  • 코스닥 : 923.17상승 9.2323:59 03/02
  • 원달러 : 1124.00상승 0.523:59 03/02
  • 두바이유 : 63.69하락 0.7323:59 03/02
  • 금 : 64.23하락 0.0623:59 03/02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정세균 총리 "백신 안전성 문제 없어"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