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석호 시의원 "'광주다움 버스승강장'에 광주는 없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석호 광주광역시의원
조석호 광주광역시의원
광주디자인센터에서 추진한 '광주다움 테마 버스정류장(승강장) 조성사업'에서 지역 업체를 배제하고 물품 및 시공의 검수를 부실하게 했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조석호 광주광역시의원(더불어민주당, 북구4)은 6일 열린 디자인센터 행정사무감사에서 "시 산하 공기관인 디자인센터가 광주로 지역을 제한해 발주할 수 있는 '광주다움 테마 버스정류장(승강장) 조성사업'에 법률적용을 잘못해 광주 업체가 수주하지 못하고 타 지역 업체가 수주하는 결과를 초래했다"고 밝혔다.

특히 "물품구매에 있어 지방계약법 시행규칙 제24조에는 3억1000만 원 미만의 물품을 구매할 시에는 지역을 제한해 입찰을 부칠 수 있다는 조항이 있음에도 이를 적용치 아니하고 전국으로 풀어 입찰을 실시해 광주업체들의 어려운 사정을 전혀 고려치 않은 안일한 행정을 펼쳤다"고 지적했다.

또 "16개소 승강장의 물품 및 시공 검수를 납품일 단 하루 만에 끝낸 것은 공사 준공계나 물품 납품계 제출시 14일 이내에 준공 또는 납품 검수를 하도록 되어있는 규정을 활용치 못한 부실한 검수를 한 것"이라고 질타했다.

조 의원은 이밖에도 점자블록 등 장애인 편의시설이 정작 장애인에게 불편하게 설치 돼있고 승강장의 주요자재가 설계와 다른 규격으로 시공된 사실과 설계변경 유·무를 따져 물으며 산업건설위원회 차원의 감사를 제안했다.
 

광주=정태관
광주=정태관 ctk3312@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호남지사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