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방, 관악·동작구 대상 허위매물 집중 점검… 11개 업체 퇴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다방이 서울 관악·동작구 대상 허위매물 집중 점검을 실시했다. /사진=스테이션3
다방이 서울 관악·동작구 대상 허위매물 집중 점검을 실시했다. /사진=스테이션3
부동산 플랫폼 다방을 운영하는 스테이션3는 지난달 서울 관악·동작구를 대상으로 ‘허위매물 집중 점검’을 실시했다고 7일 밝혔다.

다방은 2016년부터 허위매물 신고가 급증하는 지역을 대상으로 ‘허위매물 집중 점검’을 정기적으로 실시 중이다. 올 4월 부산, 7월 대전과 청주시를 대상으로 집중 점검을 실시해 총 40개 중개사무소에 경고 조치를 취하고 4개 업체를 퇴출시켰다.

스테이션3는 지난달 실시한 관악·동작구 허위매물 집중 점검 결과 해당 지역의 중개사 중 17.2%가 허위매물로 경고 조치를 받았고 11개 업체가 퇴출됐다고 설명했다. 또 집중 점검 다음주에 해당 지역에서 접수된 허위매물 신고 건수를 집계한 결과 관악 25%, 동작 32%가 줄었다고 덧붙였다.

특히 봉천·신림·사당·상도동 등 원룸 매물이 많은 동에서는 허위매물이 다수 적발됐다. 실제 방과 상관없는 허위사진을 올리거나 실거래 금액대비 월세가 약 40% 저렴한 매물, 주소를 임의로 기재해 역세권인 것처럼 속이는 등 다양한 허위매물 유형이 나타났다.

다방은 올해부터 운영, 사업, 세일즈, PM(Product Management)팀 구성원들로 이뤄진 ‘매물고도화 태스크포스(TF) 팀’을 꾸려 서비스 전반에 걸쳐 허위매물을 줄이기 위해 노력 중이다.

박성민 스테이션3 다방 사업마케팅 본부장은 “부동산 애플리케이션 사용자가 가장 크게 불편을 느끼는 부분이 바로 ‘허위매물’”이라며 “실매물을 올리는 중개인을 확대하고 그 혜택이 사용자에게까지 전달되는 선순환구조를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1.37상승 0.9318:03 12/02
  • 금 : 1815.20상승 55.318:03 12/02
  • [머니S포토] '대한민국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대한민국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