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삼익파크아파트 최고 35층 재건축

 
 
기사공유
위치도. /사진=서울시
서울 강동구 삼익파크아파트가 최고 35층으로 재건축된다.

7일 서울시에 따르면 전날 열린 제17차 도시계획위원회에서 강동구 삼익파크아파트 정비구역 지정 및 정비계획 수립(안)이 수정가결됐다.

강동구 길동 54번지 삼익파크아파트는 지하철 5호선 굽은다리역과 길동자연생태공원 인근에 위치하며 1985년 준공된 노후아파트다.

도시계획위원회는 강동구의 정비계획 수립(안)에 대해 앞으로 길동생태공원 녹지축 흐름연결과 재건축 추진 중인 인근 삼익맨숀아파트 및 지역사회와 소통할 수 있는 특별건축구역 대안으로 수정가결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도시계획위원회 결정을 통해 해당아파트는 최고 35층, 용적률 299.96%, 1665가구(소형임대 177가구 포함)의 공동주택 단지로 재건축 된다.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35.37상승 28.6718:03 07/02
  • 코스닥 : 742.55상승 14.9718:03 07/02
  • 원달러 : 1200.00하락 3.418:03 07/02
  • 두바이유 : 42.03상승 0.7618:03 07/02
  • 금 : 42.70상승 0.6318:03 07/0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