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정민 전 여친, 6개월 동안 실종된 사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허정민. /사진= KBS 2TV 방송 캡처
허정민. /사진= KBS 2TV 방송 캡처

배우 허정민이 2년 사귄 여자친구가 잠적했던 사연을 털어놨다. 지난 14일 오후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4’에는 허정민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허정민은 “사귀던 여자친구가 6개월 동안 실종된 적이 있었다”라고 말해 시청자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그는 이어 “연락을 안 받더라. 싸웠던 것도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유재석은 “사귄 지 얼마 만에 그렇게 됐느냐”라고 물었고 허정민은 “2년 사귀었다. 마지막 연락은 ‘나 이제 끝나고 집에 들어가는 길이야’였다”라고 답했다.

허정민은 이후 SNS 친구에게 여자친구의 근황을 수소문했다. 허정민은 “SNS로 서로 연계된 사람들이 있으니까 그 친구한테 ‘걔 어떻게 지내? 잘 지내?’라고 물어보면 ‘너무 잘 지내는데. 어제 나랑 같이 밥도 먹었는데’라고 했다. 연락이 안 돼서 ‘왜 연락이 안 돼?’, ‘내가 뭘 잘못했는지 알려줘야 정리하든지 할 거 아냐’, ‘미안해 내가 잘못했어. 만나서 이야기하자. 집 앞으로 갈까?’라고 해도 아무 대꾸가 없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나중에 드는 생각이 내가 계속 더 길게 연락하면 데이트 폭력이 되고 스토커같이 보이지 않을까 싶어서 ‘네 마음이 어떤 건지 잘 모르겠는데 어쨌든 내가 알아서 정리하고 단념할게’ 그러고서는 정리하고 단념했는데 문자 보내고 3개월 뒤에 술 취해서 전화가 왔더라. 잘 지냈냐고”라고 말해 다음 이야기를 더욱 궁금하게 만들었다.

허정민은 “저도 자존심이 있으니까 어떻게 된 거였냐, 왜 날 6개월 동안 방치해놨냐고 물어보고 싶지 않았다”며 “그래서 ‘나야 잘 지냈지’ 그랬더니 ‘우리 언제 한번 밥 먹자. 나 중국 다녀왔었어’라고 했다. ‘얼마나 다녀왔어’라고 했더니 ‘한 두 달 다녀왔나?’라고 그랬다. 아무렇지 않게 ‘나중에 밥 먹자. 그래 끊어’ 하고 끊더라”라고 말했다.

이 이야기를 듣고 있던 홍진경이 “안 사귀었던 거 아니냐 처음부터”라고 하자 “2년 사귀었어요! 손도 잡고 뽀뽀도 하고”라고 욱한 허정민.

그는 “그 친구랑 친구로서 가끔씩 연락하면서 지낸다”며 6개월 동안 연락 두절됐던 이유를 “아직까지 한 번도 안 물어봤다”고 밝혔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8:03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8:03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8:03 12/02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3 12/02
  • 금 : 1809.60하락 5.618:03 12/02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