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동절기 수도 급수대책 상황실 운영 알림 및 홍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포천시청 전경. / 사진제공=포천시
포천시청 전경. / 사진제공=포천시
포천시는 오는 12월부터 내년 3월 중순까지 수도 동파 방지 및 복구를 위한 비상대책반을 운영한다고 15일 밝혔다.

전영창 상하수과장은 “동파 신고 시에는 수도급수 대책상황실(3개반 53명)을 운영해 계량기교체, 수도관해빙, 급파손 대응 등 신속하게 복구하는 데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말했다.

효과적으로 동파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계량기 보호통(함) 안쪽으로 차가운 공기가 스며들지 않도록 뚜껑 부분의 틈새를 비닐커버나 접착테이프를 사용해 밀봉해야 한다. 혹한기에는 수도꼭지를 조금만 연 후 물을 받아서 사용하면 동파를 예방할 수 있다.

특히 과거에 동파된 경우가 있었다면 특별히 주의해야 한다. 벽에 설치한 계량기는 보호함 뚜껑을 열어 스티로폼 보온재를 꺼낸 후 내부 틈새를 찾아 실리콘 등으로 막아야 한다. 지하에 설치된 계량기라면 찬 공기가 유입되지 않도록 보호통 뚜껑을 넓은 덮개로 잘 닫아야 한다.

포천시 동절기 수도 급수대책 상황실 운영 알림 및 홍보물. / 자료제공=포천시
포천시 동절기 수도 급수대책 상황실 운영 알림 및 홍보물. / 자료제공=포천시
수도계량기가 얼었을 경우에는 처음부터 50℃ 이상의 뜨거운 물을 붓거나 화기를 사용하면 계량기가 고장 나거나 파손될 수 있다. 헤어드라이어를 사용하거나 미지근한 물로 시작해 점차 따뜻한 물로 녹여야 한다. 계량기에 전기열선을 설치한 경우, 전원투입 및 고장여부를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화상과 누전사고 등이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또한 집 밖 수도관에서 계량기까지 이어진 수도관이 얼어서 물이 나오지 않거나, 계량기가 얼어서 유리가 깨지면, 반드시 상하수과 급수팀으로 신고해야 한다.

한편 포천시는 적극적인 홍보를 전개해 수도 동파를 예방하고 신고 시 신속하게 대응한다는 방침을 세웠다. 각종 홍보매체를 활용하는 것은 물론, 마을앰프 방송을 실시하고 고지서에 홍보문을 동봉하는 등 다양한 방식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포천=김동우
포천=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7.86하락 3.4718:03 11/25
  • 코스닥 : 733.56하락 4.6618:03 11/25
  • 원달러 : 1323.70하락 4.518:03 11/25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5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5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II'
  • [머니S포토] 경제6단체 "화물연대 총파업 즉각 철회해야"
  • [머니S포토] 통화정책방향 설명하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