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박은혜, 이혼아픔 고백… "사랑을 다시 하고 싶은지 모르겠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MBN 예능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사진=뉴시스(MBN 제공)
MBN 예능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사진=뉴시스(MBN 제공)

배우 박은혜가 자신의 이혼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박은혜는 13일 오후 MBN 새 리얼리티 예능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에 출연해 이규한이 "사랑을 다시 하고 싶으시긴 한 거잖아요"라고 말하자, 박은혜는 "그건 모르겠다. 사랑을 다시 하고 싶은지"라고 말했다.

이어 "만약에 또 사랑할 수 있을 거냐고 물어보면 대답이 안 나온다. 사랑이 뭐지. 어디까지가 사랑인데 사랑할 수 있냐고 물어보지. 최소한 남자한테 사랑한다고 말할 일은 없을 거 같다"라고 잘라 말했다.

또 "애가 없었으면 좀 살기 힘들었을 것 같다. 나는 이 일이 싫었다. 너무 내가 하지 않은 일에 대한 말들이 너무 싫고 지금도 그것 때문에 힘들고 맨날 댓글 때문에 힘들고 날 어떻게 생각할까 이렇게 사는 게 너무 힘들다"고 고백했다.

박은혜는 "자다가 깨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생각할 때가 너무 많았다. 그런데 '안 깨면 우리 애들은 누가 보지'라고 생각됐다. 그리고 애들은 엄마가 있어야 된다"라고 말했다.

박은혜는 2003년 드라마 '대장금'에서 '장금'의 친구 '연생' 역을 맡으며 이름을 알린 배우다. 그는 2008년에 결혼하고 2011년 쌍둥이를 출산했다. 이후 2018년 9월 결혼 11년 만에 협의 이혼했다.

 

심혁주
심혁주 simhj0930@mt.co.kr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82.81하락 10.3515:30 12/07
  • 코스닥 : 718.14하락 1.315:30 12/07
  • 원달러 : 1321.70상승 2.915:30 12/07
  • 두바이유 : 77.97하락 2.8415:30 12/07
  • 금 : 1782.40상승 1.115:30 12/07
  • [머니S포토] 전기차 전용 플랫폼 살펴보는 관람객들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인사 나누는 한동훈 법무 장관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입장하는 이재명 대표
  • [머니S포토] 지프, 올 뉴 그랜드 체로키 & 올 뉴 그랜드 체로키 4xe 출시…8,550만원부터
  • [머니S포토] 전기차 전용 플랫폼 살펴보는 관람객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