탁현민 "청와대 있었다면, '국민과의 대화' 안 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탁현민. /사진=머니S DB
탁현민. /사진=머니S DB

탁현민 대통령 행사기획자문위원은 문재인 대통령이 출연 예정인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 방송에 대해 “내가 청와대에 있었다면 하지 않았을 것”이라고 말해 이목이 집중됐다. 

탁현민 자문위원은 지난 18일 tvN ‘김현정의 쎈터뷰’와 인터뷰에서 “기획을 하는 사람의 입장에서 어떤 이야기를 담아내야 할지 무척 곤혹스러웠을 것 같다”며 “소통의 총량이 적지 않고 대통령이 생각하시는 바를 언제든 국민에게 이야기할 수 있는 환경이 만들어졌는데 이렇게 또 국민과의 대화를 별도의 시간을 내서 한다는 것에 대해서 아직까지 제가 이해를 잘 못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300명의 표본집단을 과연 어떻게 뽑아낼 수 있나. 대통령에게 궁금한 300명을 무작위로 뽑으면 그게 전체 국민과의 대화에 부합하는지도 잘 모르겠다”고 했다.

사회를 맡은 배철수씨에 대해선 "연출가가 머리를 잘 썼다고 생각한다. 배철수씨는 어느 방송이든 받을 수 있는 사람"이라며 "음악과 대중문화에 신뢰할 수 있는 인물임이 분명하다"고 호평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오늘(19일) 오후 8시부터 100분간 MBC 특별기획 '2019 국민과의 대화, 국민이 묻는다'에 출연한다. 이번 행사는 베테랑 라디오 진행자인 가수 배철수씨가 사회를 맡고 MBC 허일후·박연경 아나운서가 보조MC를 맡아 생방송으로 진행된다. 문 대통령은 이번 행사에서 국민패널 300명의 즉석 질문에 답을 하고 대화를 나눌 예정이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23:59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23:59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23:59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23:59 01/22
  • 금 : 55.20하락 0.2923:59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