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진웅 "'블랙머니' 시나리오 재미없었다"

 
 
기사공유
배우 조진웅 /사진=tbs '김어준의 뉴스공장' 보이는 라디오 방송화면 캡처

배우 조진웅이 영화 '블랙머니' 출연 이유를 밝혔다.

19일 오전 방송된 tbs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의 코너 '인터뷰 제3공장'에서는 영화 '블랙머니'의 정지영 감독과 조진웅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조진웅은 "사람이 좋으면 보고 간다. '블랙머니' 시나리오가 재미는 없었는데 제가 꼭 읊었으면 하는 사명이 있었던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는 "관객들에게 고하고 싶었다. 저도 그 시대를 살았던 사람인데 인식도 못한 채 지나갔다. 영화 '블랙머니'가 나와서 어떤 사람이든 블랙머니를 떠올리면 충분히 대비할 수 있고 적극적으로 대체해 눈 뜨고 코 베이지 않는 사회적 소명의식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를 들은 정지영 감독은 "내가 하는 이 영화에 소명을 담는 건 당연한 것이 아니냐"고 강조했다.

한편 영화 '블랙머니'는 수사를 위해서라면 거침없는 양민혁(조진웅 분) 검사가 자신이 조사를 담당한 피의자의 자살로 인해 곤경에 처하게 되고, 누명을 벗기 위해 사건의 내막을 파헤치다 거대한 금융 비리의 실체와 마주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다. IMF 이후 외국자본이 한 은행을 헐값에 인수한 후 곧 막대한 이익을 챙기고 떠난 사건을 토대로 중요한 몇 가지 사실을 엮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685.46하락 69.1818:03 04/01
  • 코스닥 : 551.84하락 17.2318:03 04/01
  • 원달러 : 1230.50상승 13.118:03 04/01
  • 두바이유 : 22.74하락 0.0218:03 04/01
  • 금 : 23.43상승 0.1918:03 04/0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