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강남 거주자 5명 중 1명은 다주택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강남구의 한 아파트 밀집 지역. /사진=뉴시스 DB
서울 강남구의 한 아파트 밀집 지역. /사진=뉴시스 DB
주택을 두채 이상 보유한 다주택자가 220만명에 육박한 것으로 집계됐다. 또 서울 강남구에 거주하는 주택소유자 5명 중 1명은 다주택자로 나타났다.

19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8년 주택소유통계’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11월1일 기준 전국에 ‘내 집’을 소유한 사람은 1401만명으로 1년 전인 1367만명보다 34만명(2.5%) 증가했다.

이 중 한 채만 소유한 사람은 1181만8000명(84.4%)으로 1년 전(1155만1000명)보다 2.3% 늘었다. 또 2주택 이상인 다주택자는 211만9000명에서 219만2000명(15.6%)으로 1년 전보다 7만3000명(3.4%) 많아졌다.

특히 다주택자는 2012년 통계 작성 이래 6년 연속 증가세다. 2012년 처음 통계가 작성된 이후 2013년에는 전년대비 6만1470명, 2014년 2만7743명, 2015년 15만8478명, 2016년 10만637명, 2017년 13만9379명으로 증가했다.

다만 다주택자 증가폭이 전년보다 축소된 건 2017년 정부가 주택시장 안정을 위해 내놨던 8·2부동산대책의 효과로 분석된다.

통계청은 “지난해 정부가 추가로 내놓은 9·13대책의 효과는 내년 통계에서 확인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주택을 3채 소유한 사람은 28만명으로 전년(27만2000명)보다 8000명 늘었다. 4채와 5채 이상 소유한 사람은 지난해보다 각각 2000명 늘어난 7만4000명과 11만7000명으로 조사됐다.

전국에서 주택을 2채 이상 보유한 거주자 비중이 높은 시 지역은 서울 강남구가 21.7%로 가장 높았다. 이어 ▲제주 서귀포시(20.9%) ▲세종시(20.6%) 순이었다. 서울 서초구는 20.5%로 지난해 2위에서 2계단 떨어졌다.

군 지역 중에서는 충남 서천군이 26.9%로 가장 높았고 전남 영광군(26.6%), 전북 고창군(24.6%)이 뒤를 이었다.

주택소유자 중 여성은 44.4%로 1년 전보다 0.5%포인트 증가하며 2012년 통계 작성 이래 지속적 늘었다. 연도별로는 ▲2012년 41.4% ▲2013년 41.9% ▲2014년 42.4% ▲2015년 43.1% ▲2016년 43.6% ▲2017년 43.9% 등을 나타냈다.

주택소유자를 연령별로 살펴보면 50대가 360만1000명으로 전체의 25.7%를 차지했으며 ▲40대(23.6%) ▲60대(18.8%) ▲30대(12.9%) ▲70대(11.0%) 순이었다.

전체 인구 대비 남성은 31.3%, 여성은 24.8%가 주택을 보유한 것으로 조사됐다.

총 주택수 1763만3000호 중 개인이 소유한 주택은 1531만7000호로 전체의 86.9%를 차지했다. 이는 2017년 1496만4000호에 비해 353호(2.4%) 증가한 수치다.

개인이 소유한 주택 중 아파트는 903만1000호로 59.0% 비중을 보였다. 이는 전년(869만7000호)보다 33만4000호(3.8%) 증가한 수치다.

개인이 소유한 주택 중 단독으로 소유한 주택은 1345만2000호(87.8%), 2인 이상이 공동으로 소유한 주택은 186만6000호(12.2%)로 집계됐다. 1년 전보다 단독으로 소유한 주택은 1.8%(23만5000호) 증가한 반면 공동 소유 주택은 6.8%(11만8000호)로 증가폭이 커졌다.

개인 소유 주택 중 소재지와 같은 시·도 내 거주자(관내인)가 주택을 소유한 비중은 86.5%였다. 같은 시·군·구 안에 거주하는 관내인이 주택을 소유한 비중은 76.0%로 집계됐다.

서울의 경우 외지인 주택소유자의 거주 지역을 보면 경기 고양시가 6.7%로 가장 많았으며 경기 용인시가 6.5%, 경기 성남시가 6.4%로 나타났다. 경기도는 서울 송파구(4.7%), 강남구(4.7%), 서초구(3.5%) 등에서 높게 나타났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