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과의 대화] 문 대통령 “지소미아 종료돼도 일본과 협력 할 것”(상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후 서울 MBC 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에 참석해 국민 패널들을 바라보고 있다.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후 서울 MBC 미디어센터에서 열린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에 참석해 국민 패널들을 바라보고 있다. /사진=뉴시스
문재인 대통령은 19일 서울 상암동 MBC 미디어센터 공개홀에서 진행된 '국민이 묻는다-2019 국민과의 대화'를 통해 "한·미·일 안보협력은 중요하다"며 "지소미아가 종료된다고 해도 일본과 협력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지소미아 종료는 일본이 원인을 제공했다”면서 “우리는 일본 안보에서 방파제 역할을 하고 있다. 일본은 미국으로부터는 안보 우산을 제공받고 있다. 방위비용을 적게 들이면서 자신들의 안보를 유지 중이다. 우리는 전체 GDP의 2.6%에 가깝게 많은 비용을 쓰고 있고, 일본의 안보에도 도움을 주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어 문 대통령은 “그런데 일본이 수출규제를 하면서 그 이유로 한국을 안보상 신뢰할 수 없다는 이유를 들었다. 한국으로 수출되는 불화수소 등이 북한이나 제 3국으로 건너가서 살상무기가 될 수도 있기에 믿지 못하겠다고 한다. 안보상으로 신뢰할 수 없다면서 군사정보를 공유한다는 건 모순이다”며 일본 측의 주장에 반박했다.

다만 문 대통령은 “한·미 동맹이 핵심이지만, 한·미·일 간의 안보협력도 중요하다. 일본과도 최대한 협력하고자 한다. 지소미아가 종료된다 하더라도 안보상의 협력은 해나갈 것이다. 일본이 지소미아 종료를 원하지 않는다면 수출 통제 조치와 함께 해결될 수 있도록 하는 노력을 한국과 함께 머리를 맞대고 해나가야 할 것"이라며 일본과의 협력에 대해선 여지를 남겼다.
 

  • 0%
  • 100%
  • 코스피 : 3160.84상승 46.2918:03 01/21
  • 코스닥 : 981.40상승 3.7418:03 01/21
  • 원달러 : 1098.20하락 2.118:03 01/21
  • 두바이유 : 56.08상승 0.1818:03 01/21
  • 금 : 56.24상승 1.0518:03 01/21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 [머니S포토] 주호영 원내대표 '전라남도 목소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2021 국가경제자문회의 제1차 회의
  • [머니S포토] BIG3 추진회의 입장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대국민 관심집중…헌정 최초 '공수처' 본격 출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