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시청만 해도 캐시가 차곡차곡… 수익형 콘텐츠 앱 캐시피드, 사용자 캐시 적립 확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T 전문 기업 NBT가 자사 수익형 콘텐츠 앱인 ‘캐시피드’를 최근 업데이트하고, 사용자들에게 지급되는 캐시 적립 범위를 대폭 확대했다고 밝혔다.
©NBT
©NBT

캐시피드는 화제성과 재미, 취향을 고려한 양질의 콘텐츠를 편리하게 즐길 수 있는 앱으로, 콘텐츠를 보기만 해도 현금처럼 사용 가능한 캐시가 쌓이는 것이 특징이다. 단순 시청만으로 하루 최대 120캐시가 지급된다.

이러한 인기에 힘입어 NBT는 지난 14일 기능 업데이트를 통해 콘텐츠를 보는 것뿐만 아니라 업로드하는 활동에 대해서도 캐시가 적립되도록 개편했다. 특히, 사용자가 올린 게시글의 조회수와 좋아요, 댓글, 공유 횟수가 많아질수록 최대 한도 없이 캐시를 지급해 적립률을 크게 높였다.

캐시는 게시글 노출 시간을 기점으로 최대 24시간 동안 지급되며, 20분마다 빠르게 정산된다. 지난 14일 업데이트 후 사용자들이 직접 업로드한 게시물은 하루 평균 1만 건, 그 조회수는 200만 회에 이르며, 좋아요나 댓글 등이 많이 달린 인기 게시물의 경우 불과 하루 만에 약 5만 캐시 이상의 수익금이 지급됐다.

박수근 NBT 대표는 “캐시피드는 취향에 맞는 콘텐츠를 간편하게 소비하고 생산하는 밀레니얼 트렌드에, 캐시슬라이드를 운영하며 쌓은 NBT만의 캐시 지급 시스템을 접목한 앱”이라면서, “무엇보다 누구나 자유롭게 참여하고 수익을 낼 수 있는 구조이기 때문에, 블로그나 유튜브를 시작하기 부담스러웠던 분들에게 좋은 대안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33하락 45.5115:30 12/02
  • 코스닥 : 732.95하락 7.6515:30 12/02
  • 원달러 : 1299.90상승 0.215:30 12/02
  • 두바이유 : 81.37상승 0.9315:30 12/02
  • 금 : 1815.20상승 55.315:30 12/02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월북몰이 주도 '서훈' 오늘 영장심사
  • [머니S포토] '이태원 참사 유가족의 절규'
  • [머니S포토] 희망 2023 나눔 캠패인, 조흥식 사랑의 열매 회장의 인사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