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단식투쟁 사흘째… "단식이라는 현실 서글프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단식 사흘째 맞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앞 농성장을 나와 청와대 분수대 앞으로 이동하고 있다. /사진=뉴스1
단식 사흘째 맞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앞 농성장을 나와 청와대 분수대 앞으로 이동하고 있다. /사진=뉴스1

문재인 정부의 국정 대전환을 요구하며 단식투쟁 사흘째를 맞은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22일 "죽기를 각오하고 있다"고 밝혔다.

황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정부와 범여권이 밀어붙이는 폭거에 항거하기 위해 제가 여러분을 위해 할 수 있는 것이 단식이라는 현실이 서글프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누군가는 저의 단식을 폄훼하고 저의 생각을 채찍질하지만 개의치 않는다"며 "저는 지켜야 할 가치를 지키기 위해 제 소명을 다할 뿐"이라고 밝혔다.

황 대표는 "지소미아 종료로 우리에게 닥칠 미래는 무엇이냐"며 "공수처(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법, 선거법이 통과되면 자유민주주의는 어떻게 되느냐. 저는 지금 사생결단을 할 수밖에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켜야할 가치를 잃은 삶은 죽음이기에, 죽어서 사는 길을 갈 것"이라며 "혁신도 통합도 믿어달라. 모두 제가 책임지고 해내겠다"고 말했다.

황 대표는 "단식의 끝은 알 수 없다"며 "우리의 가치를 꼭 지키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황 대표는 지난 20일 오후부터 국회에서 문재인 대통령에게 ▲지소미아 파기 철회 ▲공수처법 포기 ▲연동형 비례대표제 선거법 철회 등을 요구하며 무기한 단식 중이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18:03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18:03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18:03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18:03 01/26
  • 금 : 55.41상승 0.2118:03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