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체티노가 남긴 마지막 메모 “내 마음속에 항상 남아있을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토트넘을 떠나기 전 마지막 메모를 남긴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 /사진= 헤수스 페레스 SNS 캡처
토트넘을 떠나기 전 마지막 메모를 남긴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 /사진= 헤수스 페레스 SNS 캡처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5년 동안의 동행을 마치고 토트넘 홋스퍼를 떠났다. 갑작스러운 발표에 많은 선수가 당혹스러움과 아쉬움, 그리고 감사함을 표했다. 이런 가운데 포체티노 감독은 팀을 떠나기 전 마지막으로 선수들에게 메모를 남겼다.

‘포체티노 사단’의 일원 중 한명인 헤수스 페레스 코치는 본인의 SNS를 통해 2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해당 글에는 전략회의실로 추정되는 장소에서 메모를 남기는 포체티노 감독의 모습이 담겼다.

포체티노 감독은 “선수들 모두가 정말로 고맙다. 작별이라고 말하진 않겠다. 여러분은 내 마음속에 언제나 남아있을 것이다”며 토트넘에서의 기억을 영원히 잊지 못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많은 선수가 A매치 기간 대표팀 소속으로 일정을 치르는 가운데 지난 20일 포체티노 감독의 경질 소식이 발표됐다. 토비 알데르베이럴트, 벤 데이비스 등 같은 날 경기를 소화했던 선수들은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공식적인 발표가 난 이후 여러 선수가 포체티노 감독에 고마움을 전했다. 델레 알리, 해리 케인, 손흥민 등 포체티노 감독의 지도하에 리그 정상급 자원으로 성장한 선수들은 “포체티노 감독이 해준 모든 일에 정말 감사하다. 앞으로 모든 일에 행운이 있길 바란다”며 전 감독를 향해 예우를 갖췄다.

한편 토트넘을 떠난 포체티노 감독이 니코 코바치 감독을 경질한 바이에른 뮌헨으로 향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적은 지원 속에서도 최고의 결과를 낸 명장인 만큼 유럽 명문 팀들이 그를 노리고 있다. 
 

김현준
김현준 hjsoo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