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환기 '우주', 131억원에 낙찰.. 한국미술품 최고가 기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환기 ‘우주’(Universe 5-IV-71 #200). /사진=뉴시스(크리스티코리아 제공)
김환기 ‘우주’(Universe 5-IV-71 #200). /사진=뉴시스(크리스티코리아 제공)
한국 추상미술 선구자 고(故) 김환기의 대표작 '우주'가 130억원대에 낙찰되며 한국 미술품 경매 사상 최고가를 기록했다.

김환기(1913∼1974)의 '우주'(Universe 5-IV-71 #200)는 23일 홍콩컨벤션전시센터에서 열린 크리스티 홍콩 경매에서 8880만 홍콩 달러(131억8750만원)에 낙찰됐다. 이날 경매에서 ‘우주’는 시작가 4000만 홍콩 달러(약 60억원)에 올랐고 현장과 전화 경합 끝에 전화 응찰자에게 최종 낙찰됐다.

'우주'는 '푸른 점화'로 김환기 전작 가운데 유일한 두폭화다. 각각은 해와 달, 빛과 그림자, 남성과 여성, 음양 같이 인간의 생을 이끄는 모순, 동시에 상생 관계에 놓인 이원적 존재를 뜻하며 궁극적으로 우주의 핵심 기운을 상징한다.

1970년부터 1974년까지 4년에 걸쳐 제작된 ‘우주’는 254×254㎝ 크기로, 폭넓은 푸른 색조를 사용했다. 이 그림은 1951년 부산 피난 시절 만나 오랜 기간 인연을 맺어온 의학박사 김마태(91, 한국명 김정준)씨 부부가 직접 구매해 40년 넘게 소장해왔다.
 

김현준
김현준 ssamddaq@mt.co.kr  |  facebook

"언론의 질이 사회정의의 질에 영향을 끼친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7.22상승 11.3523:59 05/25
  • 코스닥 : 872.69상승 7.6223:59 05/25
  • 원달러 : 1264.60하락 1.623:59 05/25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23:59 05/25
  • 금 : 1846.30하락 19.123:59 05/25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 [머니S포토] 국정원장 인사청문회, 의견 나누는 '김규현'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 [머니S포토] 제74회 국회 개원 기념식, 국민의례하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