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 손', 잠들었던 토트넘-모우라 깨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3일 영국 런던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3라운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 원정 경기에서 1골 1도움으로 대활약한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 /사진=로이터
23일 영국 런던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3라운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 원정 경기에서 1골 1도움으로 대활약한 토트넘 홋스퍼의 손흥민. /사진=로이터
토트넘 홋스퍼의 공격수 손흥민이 조제 무리뉴 감독의 사령탑 취임 첫 경기에 선발 출전해 전반 선제골을 넣는 등 1골 1어시스트로 맹활약했다. 손흥민의 활약으로 토트넘은 시즌 4승(5무4패)째를 거두며 승점 17점으로 중위권 도약을 노릴 수 있게 됐다.

토트넘은 23일 영국 런던 올림픽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3라운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 원정 경기에서 손흥민의 활약에 힘입어 3-2로 승리했다. 이로써 지난해부터 원정에서 열린 리그 12경기 동안 무승(3무 9패)에 그쳤던 토트넘은 승점 3점을 추가하면서 최근 부진에서 벗어났다.

이날의 주인공은 단연 손흥민이었다. 답답한 상황이 이어지던 전반 35분 델리 알리의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개인기로 수비수를 제친 후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상대팀의 골망을 흔들었다. 이 골은 손흥민의 시즌 9호골이자 리그 4호골이었다. 무리뉴 감독도 주먹을 불끈 쥐며 환호했다.

이어 손흥민은 전반 43분 알리와 패스를 주고받은 후 왼쪽 측면에서 정교한 크로스로 루카스 모우라의 두 번째 골을 도왔다. 지난 9월 올림피아코스와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경기 이후 득점이 없었던 모우라는 이날 득점으로 부활의 신호탄을 쐈다.

손흥민은 후반 3분에도 역습 상황에서 수비수 두 명을 몰고 간 후 모우라에 절묘한 패스를 건넸다. 그러나 모우라의 슈팅이 빗나가면서 아쉬움을 남겼다.

이후 토트넘은 후반 4분 해리 케인의 추가골이 나왔으나 미카엘 안토니오와 안젤로 오그본나에 실점하면서 한 골차 신승으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손흥민의 대활약속에 승점 3점을 추가한 토트넘은 중위권 도약을 향한 발판을 마련했다.
 

  • 0%
  • 0%
  • 코스피 : 2625.98상승 5.5418:01 05/18
  • 코스닥 : 871.57상승 5.5918:01 05/18
  • 원달러 : 1266.60하락 8.418:01 05/18
  • 두바이유 : 110.88상승 4.2318:01 05/18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8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 [머니S포토] 기재부·중소기업인 대화,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예린, 첫 솔로 무대
  • [머니S포토] 5·18 민중항쟁 제42주년 서울기념식
  • [머니S포토] 이창양 산업 장관, 취임 첫 행보로 대한상의 찾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