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서 ‘18세기 보석세트’ 1.3조원 규모 도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독일 드레스덴의 '그뤼네 게뵐베' 박물관에서 10억유로(1조3000억원) 상당의 보물들이 도난당했다.

독일 경찰은 25일(현지시간) 기자회견을 통해 그뤼네 게뵐베 박물관에서 귀중한 보석들이 도난됐다며 이번 사건과 관련해 2명의 행방을 좇고 있다고 밝혔다.

유로뉴스, 도이체벨레 등에 따르면 이날 이른 오전 박물관 CCTV에 범인들이 창문을 통해 박물관 안에 들어온 뒤 표적물을 챙겨 다시 창문으로 빠져나가는 모습이 찍혔으며 이들은 박물관을 나온 뒤 차량을 이용해 도주했다.

드레스덴 국립 미술관의 마리온 아커만 관장은 도둑들이 훔친 물건에 18세기 보석 3세트가 포함된다고 전했다. 그는 이들의 재질적 가치는 높지 않지만 역사문화적 가치는 돈으로 환산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경찰은 범인들이 그뤼네 게뵐베 박물관에 침입하기 직전 도심에서 난 불로 건물의 전기 공급이 끊긴 것으로 보인다며 해당 사안이 도난 사건과 연관됐을 가능성을 살펴보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은 드레스덴 인근 지역들에 범인 검거를 위한 협조를 요청하고 고속도로에서 차량 검문을 실시 중이다. 이 과정에서 불에 탄 차량 한 대가 발견돼 경찰이 도난 사건과의 연계 여부를 파악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장우진
장우진 jwj1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증권부 장우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8.68상승 20.0518:01 06/16
  • 코스닥 : 998.49상승 1.1218:01 06/16
  • 원달러 : 1117.20상승 0.218:01 06/16
  • 두바이유 : 73.99상승 1.1318:01 06/16
  • 금 : 71.79하락 0.2218:01 06/16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14년 만에 '사랑의열매' 명예회장 재추대
  • [머니S포토] 대체공휴일 입법 공청회, 인사 나누는 서영교·전해철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