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의 신’ 메시, 1골 2도움 독보적 활약… 호날두 기록도 맹추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8일 오전 스페인 캄프 누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F조 조별예선 5차전 경기에서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맹활약한 FC 바르셀로나의 리오넬 메시(오른쪽). /사진=로이터
28일 오전 스페인 캄프 누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F조 조별예선 5차전 경기에서 보루시아 도르트문트를 상대로 맹활약한 FC 바르셀로나의 리오넬 메시(오른쪽). /사진=로이터
역대 최고의 축구 선수를 향해 달려가고 있는 리오넬 메시가 오늘도 위용을 뽐냈다.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전에서 독보적인 존재감을 보인 메시는 팀의 세 골에 모두 관여하면서 승리를 이끌었다.

FC 바르셀로나는 28일 오전 스페인 캄프 누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F조 조별예선 5차전 경기에서 도르트문트를 3-1로 격파했다. 이로써 3승 2무 승점 11점을 기록한 바르셀로나는 남은 일정과 상관없이 조 1위 진출을 확정지었다.

이날 단연 돋보인 선수는 메시였다. 홀로 1골 2도움을 몰아친 메시는 이날 무려 11개의 드리블을 성공했으며 4개의 키 패스를 곁들이며 도르트문트 진영을 완전히 무너뜨렸다. 전반 22분 절묘한 패스로 루이스 수아레스의 선제골을 어시스트 한 메시는 전반 32분에는 수아레스의 패스를 받아 득점을 올렸다.

후반전에도 메시의 활약은 이어졌다. 메시는 후반 22분 정교한 스루패스로 앙트완 그리즈만의 득점을 도왔다. 후반 30분엔 직접 찬 프리킥 슈팅이 골대를 강타하며 아쉬움을 삼켰다. 들어갔더라면 오랫동안 회자될 엄청난 궤적과 정확도였다.

바르셀로나는 후반 32분 제이든 산초에 실점했으나 점수차를 유지하면서 3-1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이날 바르셀로나 소속으로 통산 700경기를 소화한 메시는 대기록을 작성했다. 통계 매체 ‘옵타’에 따르면 메시는 이날까지 챔피언스리그 무대에서 34개의 다른 팀을 상대로 득점에 성공했다. 역대 최초의 기록이다.

여기에 챔피언스리그 통산 114호골을 뽑아낸 메시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기록을 맹추격하고 있다. 역대 1위 기록을 보유 중인 호날두(127골)는 지난달 바이얼 레버쿠젠전 이후 챔피언스리그 3경기 동안 무득점에 그치고 있다.

도움 부문에서도 메시가 호날두와의 격차를 따라잡고 있다. 호날두가 통산 40도움을 올린 가운데 이날 2도움을 추가한 메시는 현재까지 35도움을 기록 중이다. 올해로 34세인 호날두가 완연한 하락세를 보이는 가운데 지난 시즌 무려 51골을 기록한 메시는 여전한 기량을 과시하고 있어 두 선수 간 기록 격차는 더욱 좁혀질 것으로 보인다.
 

김현준
김현준 hjsoo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7.22하락 20.309:01 04/23
  • 코스닥 : 1020.12하락 5.5909:01 04/23
  • 원달러 : 1119.40상승 2.109:01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09:01 04/23
  • 금 : 62.25하락 1.4609:01 04/23
  • [머니S포토] 윤호중, 국내 '반도체 기업' 국제 경쟁력 강화 지원 모색, 발언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소비자 안전 강화…공정위 '오픈마켓 사업자' 자율협약, 체결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의원 '이해충돌방지법' 통과
  • [머니S포토] 윤호중, 국내 '반도체 기업' 국제 경쟁력 강화 지원 모색, 발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