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재는 그루밍족? '38만8000원'에 정해인 됐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허재. /사진=JTBC 제공
허재. /사진=JTBC 제공

전 농구선수 허재가 그루밍족 체험에 나섰다.

지난 26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막나가쇼'에서는 허재가 정해인 케어를 받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허재는 38만8000원으로 손톱케어, 발관리, 왁싱, 헤어, 메이크업을 차례로 받으면서 정해인 따라잡기에 나섰다. 그는 관리 받고 있던 사람들에게 본인이 그루밍족이라는 것을 인정하느냐고 질문하자 "자신을 존중하는 느낌이다"고 답했다.

허재는 끝으로 정해인 일자눈썹을 완성한 뒤 정해인 룩을 입으며 비슷한 이미지를 연출했다. 이어 아들 허훈에게 전화를 걸어 "아버지, 정해인과 비슷하니"라고 물었고 허훈은 "그렇게 말하면 욕을 먹는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그루밍족은 외모에 관심이 많아 자신을 가꾸는 데 투자를 아끼지 않는 남성을 가리킨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186.10상승 8.5818:03 04/23
  • 코스닥 : 1026.82상승 1.1118:03 04/23
  • 원달러 : 1117.80상승 0.518:03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18:03 04/23
  • 금 : 62.25하락 1.4618:03 04/23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 [머니S포토] 열린민주당 예방한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회의 들어서는 '주호영'
  • [머니S포토] 탕탕탕! 민주당 비대위 주재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