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인도네시아 시장 진출… 현지 여신사 인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8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린 ‘PT 파이낸시아 멀티 파이낸스’ 지분 인수를 위한 주식매매계약(SPA) 체결 후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왼쪽에서 세번째)과 관계자들이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B국민카드
28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린 ‘PT 파이낸시아 멀티 파이낸스’ 지분 인수를 위한 주식매매계약(SPA) 체결 후 이동철 KB국민카드 사장(왼쪽에서 세번째)과 관계자들이 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B국민카드

KB국민카드는 인도네시아 여신금융전문회사 'PT 파이낸시아 멀티 파이낸스' 지분 인수를 위한 주식매매계약(SPA)'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인수한 회사는 할부금융, 리스, 팩토링, 주택담보대출 등 현지 통화 관련 대출 상품 판매와 신용카드 사업이 가능한 여신전문금융회사다. 국민카드는 2개 사모펀드(PEF)가 보유한 지분 80%를 미화 8128만달러(원화 약 949억8380만원)에 인수한다.

이 회사는 1994년 설립된 총자산 3251억원, 자기자본 632억원, 임직원 9800여명 규모 중형 업체로 최근 5년간 평균 50억원 수준 당기순이익을 기록하고 있다. 인도네시아 전역에 지점 137개 등 총 248개에 달하는 광범위한 영업망을 바탕으로 할부금융 사업에 강점을 갖고 있다.

KB국민카드는 금융 당국 승인 절차와 인수통합작업(PMI)을 거쳐 이르면 내년 초 두 번째 해외 자회사로 편입한다.

본사 지급보증 등으로 조달비용을 절감해 경쟁력 있는 금리를 제시하고 현지 고객 특성에 맞춘 할부금융 상품을 확충할 계획이다.

자동차 딜러를 중심으로 영업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현지 모바일 플랫폼 사업자와 제휴해 디지털 기반 비대면 영업 채널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중장기로는 KB국민카드가 보유한 ▲상품개발 ▲리스크관리 ▲디지털 핵심 역량의 지속적인 이전을 통해 할부금융 사업을 다각화하고 카드 프로세싱 대행 등 카드 사업도 개시해 소비재 할부금융에서 신용카드에 이르는 초대형 종합 여신전문금융회사로 성장시킬 계획이다.

국민카드 관계자는 “축적된 디지털 역량과 리스크 관리 노하우를 현지에 이전하고 캄보디아에서 거둔 시장 조기 안착 성공 경험을 살려 인도네시아에서도 해외 진출 성공 신화를 이어 갈 것”이라고 밝혔다.
 

심혁주
심혁주 simhj0930@mt.co.kr  | twitter facebook

금융팀 심혁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15:30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15:30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15:30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5:30 04/13
  • 금 : 61.10상승 0.1615:30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