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 보험료 단돈 600원, '매력만점' 미니보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DB

담배 한갑 가격보다 저렴한 미니보험 상품이 잇따라 등장하고 있다. 복잡한 보장내용, 청약절차를 꺼리는 2030세대를 공략하기 위해 보험사들이 '간편한 가성비 보험'을 내놓고 있는 것. 보험료가 부담돼 가입을 꺼리는 가입자라면 핵심 보장만 받을 수 있게 만든 미니보험 가입을 고려해보는 것은 어떨까. 

◆상품구조 단순화로 보험료↓

미니보험은 비대면 전용으로 보험료가 매우 저렴하며 짧은 기간 동안 자신에게 필요한 한두가지 질병을 집중적으로 보장받을 수 있다. 온라인과 모바일로 간편하게 가입할 수 있고 상품 구조가 단순해 소비자가 상품의 내용을 쉽게 이해할 수 있다.

보험사 관계자는 "담배 한갑이 4500원인 시대에 이보다 저렴한 수준의 미니보험 월 보험료는 매력적일 수밖에 없을 것"이라며 "온라인가입으로 실속 보장을 원하는 젊은층의 취향을 감안한 상품"이라고 말했다.  

◆1년 보험료 7000원대 암보험 등장

처브라이프생명은 월 630원으로 가입할 수 있는 유방암 전문 보험상품을 내놨다. 삼성생명은 월 보험료가 600원(30세 남성 기준) 수준인 미니암보험을, KB손해보험도 부위별 암 보험료가 월 1000원 이하인 'DIY 미니암보험'을 선보였다.  

이를테면 30세 남성 기준 미니암보험 월 보험료가 600원이라면 연간 납부액은 7200원이다. 연간 1만원도 되지 않는 보험료는 경제적 부담으로 보험가입률이 낮은 2030세대에게 매력적일 수밖에 없다.  

이밖에도 한화생명은 월 보험료 1900원의 '영플러스 재해보험', MG손보는 보험료 1500원대인 운전자보험을 판매 중이다. 현대해상은 월 2300원 스키보험도 내놨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25%
  • 75%
  • 코스피 : 2299.37상승 20.5810:25 09/28
  • 코스닥 : 827.36상승 19.0810:25 09/28
  • 원달러 : 1173.60상승 1.310:25 09/28
  • 두바이유 : 42.41하락 0.0510:25 09/28
  • 금 : 41.98상승 0.7710:25 09/2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