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비, 결혼 소감… "집에 안 갈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나비 결혼. /사진=송다은 인스타그램 캡처
나비 결혼. /사진=송다은 인스타그램 캡처

가수 나비가 결혼 소감을 전했다.

나비는 2일 자신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결혼식 당시 직접 노래 부르던 영상과 함께 "유부녀 금지곡 #집에안갈래 마지막으로 불렀습니다. 여보 나 오늘 집에 안 갈랭♥"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러면서 "정말 많은 분들의 축복 속에서 하나가 되었습니다. 저는 방금 막 신혼여행지에 도착했구요"라며 "축하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정리가 좀 되면 다시 인사드리고 예쁜 사진들도 보여드릴게요. #리본드레스 #내가바로너의선물♥"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나비는 지난달 30일 서울의 한 예식장에서 한 살 연상의 비연예인과 결혼했다. 나비의 남편은 중학교 동창으로 오랫동안 친구 사이로 지내다 부부의 연을 맺게 된 것으로 알려졌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43.76하락 27.1710:01 09/30
  • 코스닥 : 665.97하락 9.110:01 09/30
  • 원달러 : 1434.00하락 4.910:01 09/30
  • 두바이유 : 87.33상승 2.6710:01 09/30
  • 금 : 1668.60하락 1.410:01 09/30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 [머니S포토] 정부 "엘다바 수주 韓 세계 원전 삼아 추가 수주에 총력"
  • [머니S포토] 호프만 작가 "러버덕, 어려운 사람들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 공유하길"
  • [머니S포토] '전세피해 지원센터' 오늘부터 개소
  • [머니S포토] 송중기 '멋진 브이'(2022 에이판 스타 어워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