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톤 심경 "성폭행 미수범 제압, 당연히 해야할 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에이톤. /사진=에이톤 인스타그램
에이톤. /사진=에이톤 인스타그램

가수 에이톤이 성폭행을 시도하려 한 외국인을 제압한 가운데 인스타그램을 통해 심경을 전했다. 에이톤은 지난 11월 30일 서울의 한 주택가에서 성폭행을 시도하려는 외국인 남성을 제압해 경찰에 인계한 소식으로 대중의 시선을 받았다.

에이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당연히 해야할 일을 했을 뿐이고 누구라도 그렇게 했을 일에 과분한 말씀과 관심 주셔서 몸둘 바를 모르고 있다"라고 운을 떼고 "이러한 성범죄가 일어나게 된 것에 대해 매우 큰 유감을 표한다. 피해 여성분에게 2차 피해가 일어나지 않기를 부디 바랄 뿐"이라고 덧붙였다.

에이톤은 이어 "나는 평범한 30대 초반 청년이고 유도나 어떤 운동도 배운 적도 없고 체격도 좋은 편이 아니다. 체력 또한 평균 이하 일지도 모르겠다"라며 "내가 했던 일은 누구나 할 수 있는 일이다 의인이라는 호칭은 저 이외에 해당 사건 처리에 도움주셨던 모든 분들께 정중히 돌려드리겠다"라고 강조했다.

에이톤은 마지막으로 "최선을 다했으나 더 빨리 도움주지 못해 피해자분께 미안함을 가진다. 어서 빨리 안녕한 상태로 행복한 일상에 복귀하시기를 진심으로 기도하겠다. 피의자에게는 정의로운 판결이 내려지기를 바랍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에이톤은 지난달 30일 서울의 한 주택가에서 길을 가던 20대 여성을 성폭행하려고 시도한 외국인 남성을 제압하고 피해자를 구했다. 에이톤은 도주하려던 이 남성을 쫓아가 업어치기한 뒤 바닥에 넘어뜨렸고, 경찰이 도착할 때까지 몸으로 눌러 제압했다. 가해 남성은 미국 출신으로 인근에서 영어 강사를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남성은 성폭행 미수 혐의로 입건됐으나 관련 혐의를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50.76상승 6.8911:43 03/03
  • 코스닥 : 926.94상승 3.7711:43 03/03
  • 원달러 : 1123.60하락 0.411:43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1:43 03/03
  • 금 : 61.41하락 2.8211:43 03/03
  • [머니S포토] 제31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 발언하는 홍남기
  • [머니S포토] '수소산업 생태계 구축 선포식'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4차 재난지원금 690만명 지원"
  • [머니S포토] 코로나19가 만든 온라인 개학식 풍경
  • [머니S포토] 제31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 발언하는 홍남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