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벚꽃'이 불러온 파장… 아베 지지율 40% 초반대 '하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아베 신조 일본 총리. /사진=로이터
아베 신조 일본 총리. /사진=로이터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지지율이 스캔들의 여파로 하락했다.

2일 일본 매체 '마이니치 신문'에 따르면 11월30일~12월1일 실시한 전국 여론조사에서 아베 내각 지지율은 42%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달 조사에 비해 6%포인트 하락한 수치다. 반면 '지지하지 않는다'라는 응답은 지난 조사보다 5%포인트 증가한 35%로 나타났다.

이는 아베 총리를 둘러싼 이른바 '벚꽃놀이' 스캔들의 영향으로 보인다. 그는 최근 국가 공식행사인 '벚꽃을 보는 모임'을 자신의 후원자들을 초청하는 방법으로 사유화했다는 논란에 휩싸여 있다.

아베 총리는 지난달 20일 이러한 스캔들과 관련해 참의원 본회의에서 "내 사무실이 지금까지 (모임 참석자를) 추천해왔다"라며 사실상 후원회 관계자를 모임에 초청해왔음을 시인했다.

이와 관련해 매체는 "공문서 관리에 대해 국민의 불신이 나타난 모습"이라고 분석했다. 매체가 진행한 조사에서 '벚꽃을 보는 모임 논란과 관련한 정부의 설명에 납득하지 못하겠다'라는 응답은 72%에 달했다.

국가의 세금을 사용하는 벚꽃을 보는 모임 행사에 아베 총리의 지역 후원회 관계자가 다수 초대된 데 대해서도 "문제라고 생각한다"는 응답은 65%였다. 문제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는 응답은 22%에 그쳤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