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좀처럼 뚫리지 않는 수출길"… 쌍용차, 지난달 1만754대 판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란도. /사진=쌍용자동차
코란도. /사진=쌍용자동차
쌍용자동차는 지난달 총 1만754대를 판매했다고 2일 밝혔다.

지난달 쌍용차는 내수시장에서 9240대를 판매했다. 이는 전년동월대비 10.6% 감소한 실적이다. 쌍용차의 내수실적을 이끈 모델은 렉스턴 스포츠다. 지난달 이 모델은 3539대가 팔렸다. 같은 달 티볼리는 2337대가 팔려 쌍용차 내수판매 2위를 기록했다. 디젤 및 가솔린 엔진라인업을 갖추고 시장에 도전장을 내민 코란도는 지난달 1963대가 팔렸다.

지난달 수출실적은 1514대로 전년 동월대비 46.8% 감소했다. 쌍용차는 코란도 M/T 모델의 본격적인 현지판매를 앞두고 현지 미디어 시승행사를 개최하는 등 브랜드 인지도 제고를 위한 마케팅 활동을 강화하고 있는 만큼 곧 회복될 것으로 전망했다.

예병태 쌍용차 대표이사는 “전 모델이 고른 상승세를 기록하며 내수가 9000대 판매를 넘어서는 등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며 “내수시장 공략 강화는 물론 수출시장에서의 브랜드 인지도 제고로 글로벌 판매를 늘릴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지완
이지완 lee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8.50하락 27.7615:10 03/08
  • 코스닥 : 907.40하락 16.0815:10 03/08
  • 원달러 : 1131.70상승 5.615:10 03/08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5:10 03/08
  • 금 : 66.37상승 3.2615:10 03/08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서울·부산시장 후보 및 시·도당위원장 연석회의
  • [머니S포토] 민주당·한국노총 고위급 정책협의, "노동 존중 실현 위해 매진"
  • [머니S포토] 비대위 회의 들어서는 김종인-주호영
  • [머니S포토] 2021 추경안 국회, 상임위 인사 나누는 성윤모·권칠승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