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근길] 충격받은 윤석열… '모든 공식일정 취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석열 검찰총장. /사진=임한별 기자
윤석열 검찰총장. /사진=임한별 기자

청와대 민정비서관실 특별감찰반원 A수사관이 스스로 목숨을 끊은 가운데 윤석열 검찰총장이 지난 2일 오후 A수사관의 빈소를 찾았다.

이날 윤 총장은 검은 정장과 넥타이를 맨 채 굳은 표정으로 장례식장을 찾았다. 그는 수사관과 관련한 일체의 질문에 답하지 않은 채 빈소로 들어갔다.

윤 총장은 빈소를 다녀간 뒤에도 비통한 심정을 감추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은 이틑날인 3일 이번주 예정됐던 윤 총장의 모든 오찬 및 만찬 일정이 취소됐다고 밝혔다.

한편 A수사관은 지난 1일 서울 서초동의 한 건물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현장에서는 그가 자필로 쓴 것으로 추정되는 메모가 발견됐는데 메모에는 '가족들에게 미안하다, '윤석열 총장에게 면목 없다' 등의 내용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A수사관은 일명 '백원우 감찰팀'에서 근무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김기현 전 울산시장 첩보전달 의혹 관련 수사를 진행중인 서울중앙지검 공공수사2부(부장검사 김태은)에서 참고인 신분으로 조사받을 예정이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123.18하락 30.1412:47 05/17
  • 코스닥 : 959.87하락 6.8512:47 05/17
  • 원달러 : 1133.30상승 4.712:47 05/17
  • 두바이유 : 68.71상승 1.6612:47 05/17
  • 금 : 65.26하락 1.312:47 05/17
  • [머니S포토] 민주당, '산업재해 예방'TF 가동
  • [머니S포토] 김기현 권한대행, 김기문 중기중앙회장 접견
  • [머니S포토] 송영길 "한미정상회담으로 백신 불안해소 기대"
  • [머니S포토] 김기현 국힘 대행 "백신 스와프 협력 방안 마련 할 것"
  • [머니S포토] 민주당, '산업재해 예방'TF 가동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