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혁수 입장, 구도쉘리 논란 그 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권혁수 입장, /사진=권혁수 유튜브
권혁수 입장, /사진=권혁수 유튜브

배우 권혁수가 유튜버 구도 쉘리와 합동방송 논란 후 근황을 공개했다.

권혁수는 지난 3일 자신의 유튜브 계정에 “오랜만에 인사드린다”는 제목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그는 영상과 함께 “좋은 모습으로 다시 찾아뵙겠다. 감사하다”라는 글을 남겼다.

공개된 영상 속 권혁수는 야외에서 인사를 하며 “시간이 어느 정도 흘렀지만 제가 잘못한 거에 대해서는 상처받으신 분들이 많기 때문에 말씀을 드리고 싶었다”며 “제가 많이 반성하고 있고 죄송한 마음을 오랫동안 가지고 있으면서 무거운 마음으로 하나하나 보답해 나가려고 한다”고 말했다.

이어 “쉽지 않겠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렇게 하려고 한다”며 한동안 말을 잇지 못했다. 권혁수는 구도 쉘리의 이름을 따로 언급하지는 않았지만 “좋은 마음으로 편이 되어주고 싶었는데 잘 안 됐다”고 고백했다.

권혁수는 서울 근교의 풍경을 담으며 걸었다. 그는 카메라 앞에서 “이것저것 생각하며 돌아니고 있다. 개인적으로 슬픈 일도 있어서 좋지 않은 마음을 내려놓으려고 하고 있다. 누군가가 함께 있고 그게 너무 익숙해서 그런지 혼자 있는 게 어색하고 힘들 줄 알았는데 그럭저럭 괜찮다”고 말했다.

권혁수는 “또다시 여러분께 밝은 혁수로 돌아가겠다. 감기 조심하시고 연말연시 계획 잘 짜서 감사한 분께, 죄송한 분께 마음 잘 전하고 행복한 시간 보내길 바란다.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9월 30일 권혁수는 매운 라면 먹방을 인연으로 알게 된 구도쉘리와 함께 콜라보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그러던 중 구도쉘리는 갑자기 상의를 탈의해 속에 입었던 브라톱을 보였고 이후 노출 논란으로 뭇매를 맞았다. 이에 권혁수는 SNS를 통해 “구도쉘리가 상의를 탈의했던 행동은 저희가 먼저 콘티를 제시했거나 사전에 약속한 것이 아니었다는 사실을 알려드린다”는 입장을 밝혔다.

하지만 지난 3일 구도쉘리도 해명에 나섰다. 그는 이날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방송 도중 노출은 사전에 권혁수와 의논을 나눴던 부분임을 강조하며, 권혁수가 오히려 자신에게 윗옷을 탈의해 브라톱을 노출해달라고 요청했다고 주장했다. 특히 구도쉘리는 권혁수 본인과 그의 매니저가 아무 문제가 없을 거라고 말하며 자신을 안심시켰음을 강조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2.99상승 39.1215:30 03/03
  • 코스닥 : 930.80상승 7.6315:30 03/03
  • 원달러 : 1120.30하락 3.715:30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5:30 03/03
  • 금 : 61.41하락 2.8215:30 03/03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민주당 지방소멸대응TF 성과 참석한 이낙연과 염태영
  • [머니S포토] 김용범 차관, 4차 맞춤형 피해지원 계획 발표
  • [머니S포토] 김태년 "2월 내 매듭짓지 못한 법안, 3월과 4월에 마무리지을 것"
  • [머니S포토] 기자간담회에서 취재진 질문 답하는 이용수 할머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