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진영, 가정사 고백하며 팝핀현준 지적… “어머니께 부드럽게 해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현진영. /사진=뉴시스 DB
가수 현진영. /사진=뉴시스 DB
오랜만에 TV에 출연한 가수 현진영이 자신의 아픈 가정사를 고백하며 후배에게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지난 4일 밤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살림남2)는 쌍둥이 둘째 임신 중인 FT아일랜드 최민환과 라붐 전 멤버 율희 부부와 아들 재율, 팝핀현준과 아내 박애리와 어머니, 여자친구이자 MBN ‘알토란’의 장정윤 작가와의 결혼을 발표한 김승현과 딸 수빈 등 가족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는 현진영도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팝핀현준은 현진영에 대해 “진영이 형은 우리나라 댄스계 전설이다. 대한민국의 마이클 잭슨 아닐까 싶다”고 존경심을 나타냈다.

후배의 존경심에 현진영은 오히려 그를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는 살림남2 제작진에게 “직속 후배라 알고 지낸 지 20년 정도됐다”며 “춤 잘 추는 사랑하는 후배”라고 치켜세웠다.

그러면서 팝핀현준의 행동을 따끔하게 지적했다. 그는 “살림남2를 봤는데 너 어머니께 화를 내더라. 어머니에게 조금만 부드럽게 해라”고 조언했다.

이어 “내가 중학생 때 어머니가 위암 투병하시다가 돌아가셔서 어머니에 대한 사랑을 많이 못 받고 자랐다”며 “아버지는 재즈 피아니스트로 오래 활동하셔서 함께 한 시간이 별로 없다. 어머니와 함께 사는 게 축복이란 걸 알아야 한다”고 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18:01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18:01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18:01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8:01 04/09
  • 금 : 60.94하락 0.318:01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