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떠난 산체스, 요미우리에 안착… 메디컬테스만 남았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 SK와이번스 투수 산체스. /사진=뉴시스 박주성 기자
전 SK와이번스 투수 산체스. /사진=뉴시스 박주성 기자
SK와이번스의 에이스로 활약했던 앙헬 산체스(30)가 내년에는 일본프로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 유니폼을 입을 전망이다.

7일 일본 현지 언론 등에 따르면 요미우리가 SK에서 뛰었던 산체스와 계약에 합의했으며 메디컬 테스트 뒤 문제가 없으면 정식 계약을 맺는다.

산체스는 KBO리그에 데뷔 첫 해였던 지난해 29경기 8승8패1홀드 평균자책점 4.89를 기록했다. 그는 리그 적응을 마친 뒤 더 강력한 모습을 보여줬다. 올 시즌에는 17승5패 평균자책점 2.62를 올리며 SK 마운드를 지켰다.

올해 팀 내 최다인 15승을 거둔 야마구치 슌이 빅리그 진출을 앞두고 있는 요미우리는 산체스 영입으로 선발 공백을 메운다는 전략을 짠 것으로 풀이된다.

한편 SK를 떠나는 산체스는 지난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KBO리그를 경험할 기회를 준 SK에 감사하다”며 “내가 안 좋을 때도 항상 응원해준 팬들에게 고맙다”고 인사를 남겼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2.38상승 13.315:30 04/14
  • 코스닥 : 1014.42상승 4.0515:30 04/14
  • 원달러 : 1116.60하락 9.315:30 04/14
  • 두바이유 : 63.67상승 0.3915:30 04/14
  • 금 : 61.58상승 0.4815:30 04/14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 [머니S포토] '2030 무공해차 전환100 파이팅!'
  • [머니S포토] 국회, 세월호참사 진상규명 특검 후보 추천위원 위촉
  • [머니S포토] 이용수 할머니 "일본군 위안부 문제 국제사법재판소 회부 촉구"
  • [머니S포토] '민주당100%' 구청장협의회 임원진 만난 오세훈 시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