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묻지마 폭행’ 전 국가대표 보디빌더 누구?… 맥주병 던지고 얼굴 가격

 
 
기사공유
60대 남성에게 ‘묻지마 폭행’을 가한 전 국가대표 보디빌더가 검찰에 송치됐다. /사진=뉴스1 DB
길가에서 아무 이유 없이 60대 남성을 폭행한 혐의를 받는 국가대표 출신의 40대 보디빌더가 경찰에 붙잡혔다. 이 남성은 평소 정신질환을 앓고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 용산경찰서는 국가대표 출신 보디빌더 40대 남성 A씨를 지난달 29일 상해 혐의로 기소의견을 달아 검찰에 송치했다고 7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25일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의 한 도로에서 67세 남성 B씨를 별다른 이유 없이 폭행한 혐의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운전 중인 B씨의 차량에 맥주병을 던졌고 이후 B씨가 차량에서 내리자 B씨의 얼굴을 여러 차례 때린 것으로 파악됐다. 차량에 같이 타고 있던 B씨의 아내는 이 모습을 보고 급히 인근 파출소로 가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B씨의 아내가 신고하러 간 사이 현장에서 도망쳤는데 경찰은 인근 건물에 숨어있던 A씨를 몇 분 뒤 검거한 것으로 전해진다

한편 A씨는 국가대표 출신 보디빌더인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폭행 당시 음주 상태였던 데다 평소 정신질환까지 앓고 있었다고 설명했다.

현재 A씨는 자신의 범행을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김창성 solrali@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8.67상승 32.2918:03 08/11
  • 코스닥 : 860.23하락 2.5318:03 08/11
  • 원달러 : 1185.60보합 018:03 08/11
  • 두바이유 : 44.99상승 0.5918:03 08/11
  • 금 : 43.88상승 0.1718:03 08/1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