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현, 원내대표 출마 철회… 한국당 경선 4파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윤상현 자유한국당 의원/ 사진=뉴스1

윤상현 의원(3선·인천 미추홀구을)이 오는 9일 실시되는 자유한국당(자한당) 원내대표 경선에 불출마하기로 결정했다. 이로써 5파전 양상이던 자한당 경선은 4파전 구도를 재편됐다.

 

윤 의원은 7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당에 승리를 바칠 준비와 자신이 있었다”며 “그러나 위기에 빠진 당을 살려보겠다는 초·재선 의원들의 혁신 의지와 요청을 듣고 그 물꼬를 위해 양보하기로 했다”고 견해를 밝혔다.


그는 이어 “당의 혁신은 새로운 원내대표에 맡기고 저는 보수통합을 위해 제가 할 수 있는 역할을 하겠다. 우리는 하나가 될 수 있고, 또 이길 수 있다”며 “저는 항상 선당후사가 아닌 선당후당의 자세로 정치를 해왔다. 이번 원내대표 선거는 우리가 반격할 준비가 되었음을 알리는 선거, 우리가 하나가 되었다는 것을 알리는 선거, 우리가 이길 준비가 되었음을 알리는 선거”라고 강조했다.

 

윤 의원의 불출마로 한국당 원내대표 후보는 심재철(5선), 유기준(4선), 강석호(3선), 김선동(재선) 의원 등 4명의 후보로 압축됐다. 후보 등록은 이날 오후 5시로 마감됐다.

 

김남규 ngkim@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증권팀 김남규입니다. 생활 밀착형 금융 정보를 제공하는 발빠른 정보 채널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84.83상승 12.1309:15 09/25
  • 코스닥 : 813.14상승 6.1909:15 09/25
  • 원달러 : 1169.70하락 309:15 09/25
  • 두바이유 : 42.46상승 0.209:15 09/25
  • 금 : 41.21하락 0.1709:15 09/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