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MLB 유망주 잡았다… '크리스 프렉센' 영입

 
 
기사공유
크리스 프렉센. /사진=MLB SNS
두산 베어스가 새 외국인 투수로 우완 크리스 프렉센을 낙점했다. 8일 두산 베어스에 따르면 미국 메이저리그(MLB) 출신 크리스 프렉센을 총액 100만달러에 영입했다. 아직도 유망주라는 수식어를 떼기 이른 젊은 투수 영입에 통 큰 투자다.

프렉센은 2012년 신인드래프트 14라운드로 뉴욕 메츠에 지명된 후 올해까지 활약했다. MLB 통산 성적은 27경기(선발 11경기) 3승11패, 평균자책점 8.07을 기록했고 마이너리그에서 122경기에 등판해 43승31패, 평균자책점 3.61의 기록을 올렸다.

큰 키와 건장한 신체조건을 지닌 프렉센은 직구 최고시속 157㎞에 달하는 빠른 공을 던진다. 그는 190㎝와 115㎏의 체중에서 나오는 타점 높은 투구를 통해 슬라이더, 커브, 체인지업 등 다양한 구종을 구사한다.

두산 베어스 관계자는 “기본적으로 구위가 빼어나고 타자를 압도하는 피칭이 가능하다”며 “프렉센은 부드러운 투구폼에다 타점도 높아 내년 시즌 활약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채성오 cso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0.25하락 17.6518:03 07/10
  • 코스닥 : 772.81하락 0.0918:03 07/10
  • 원달러 : 1204.50상승 918:03 07/10
  • 두바이유 : 42.35하락 0.9418:03 07/10
  • 금 : 43.63상승 0.2918:03 07/1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